Factors Influencing the Choice of Major for High Achievement Students in High School

자연계열 학업우수 고등학생의 전공결정 영향요인

  • Received : 2010.07.06
  • Accepted : 2010.11.16
  • Published : 2010.12.31

Abstract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explore the factors that influence the choice of a major in a sample of 655 science students enrolled in 14 high schools. It was found that more than 80 percents of students had already chosen their desired majors by the second year of high school. Half intended to apply for medical colleges. The preference of medical colleges was more pronounced in high-ranking students. It was found that students who scored highly on career decision level assessments were more likely to major in science. The most important determinant for students in choosing majors was subject interests. Career concerns and students' grades also influenced the choice of majors. In this study, it is concluded that the career decision level of students and subject interests influenced their choice of major. These findings suggest the career development programs and efforts to expose students to various career paths will increase the ability to make informed educational decisions.

References

  1. 김봉환, 김계현 (1997). 대학생의 진로결정수준과 진로준비행동의 발달 및 이차원적 유형화. 상담 및 심리치료, 9(1): 311-333.
  2. 김영경 (2008). 대학 신입생이 지각하는 진로장벽이 진로 결정수준과 진로결정 자기효능감에 미치는 영향. 상담 및 심리치료, 20(4): 1191-1210.
  3. 김재원 (1990). 우리나라 노동시장의 전망과 전공학과 선택의 중요성. 교육개발, 66: 4-10.
  4. 신희경, 이종승(2006). 학과 선택의 내적 동기를 매개변인으로 한 고등학생의 진로결정 수준이 대학 만족도 및 적응도에 미치는 영향. 제2회 한국교육고용패널 학술대회 논문집: 한국교육고용패널/한국직업능력개발원.
  5. 오재림(2002). 미국 대학생의 성별에 따른 전공선택과 변경의 유형에 관한 연구. -스탠포드대학교(Stanford University)학생들을 대상으로-. 교육사회학연구, 2(1): 37-54.
  6. 유계식, 이재창 (1997). 대학생의 성공공포와 성취동기 및 성역할정체감이 진로결정에 미치는 영향에 관한 연구. 한국심리학회지 상담 및 심리치료, 9(1): 259- 288.
  7. 이경희, 권준모 (1996). 대학생의 전공선택 자율성과 대학 생활. 경희대학교 교육문제연구소 논문집. 95-112.
  8. 이명애(2007). 학부제에서의 전공선택 및 전공결정 과정 탐색. 교육평가연구, 20(3): 81-101.
  9. 이성식 (2007). 여대생이 인식한 진로장벽과 진로결정 자기효능감 및 진로결정 수준의 인과모형. 서울대학교 박사학위논문.
  10. 이수영, 이영민 (2009). 이공계 대학생의 진로결정수준 및 진로준비행동 분석. 공학교육연구, 12(3): 73-78.
  11. 임언, 손유미 (2000). 실업계 고등학교 전공학과 선택을 위한 검사개발. 한국직업능력개발원.
  12. 정욱 (2006). 핵심인력의 해외유출. 직업과 인력개발, 9(2): 32-37.
  13. 황여정(2006). 일반계 고등학생의 진로결정 및 진로정보인지수준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 탐색. 제2회 한국교육고용패널 학술대회 논문집: 한국교육고용패널/한 국직업능력개발원.
  14. Beggs, J. M., Bantham, J. H., & Taylor, S.(2008). Distinguishing the factors influencing college students' choice of major. College Student Journal, 42(2): 381-394.
  15. Germeijs, V., & Verschueren, K. (2005) High school students' career decision-making process: A longitudinal study of one choice. Journal of Vocational Behavior, 68(2): 189-204.
  16. Harren, V. H.(1984). Assessment of career decision making. Los Angeles: Western Psychological Service.
  17. Krumboltz, J. D., Sherba, D. S., Hamel, D. A., & Mitchell, I. K. (1982). Effect of training in ration decision making on the quality of simulated career decision. Journal of Counseling Psychology, 29(6): 618-625.
  18. Osipow, S. H., & Fitzgerald, L. F.(1996). Theories of career development(4th Ed). Needham Heights, Massachusetts, Allyn & Bacon.
  19. National Science Foundation(NSF) (2008) Science and Engineering Indicators available online at www. nsf.gov/statistics/seind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