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I QR코드

DOI QR Code

패밀리 레스토랑의 영양표시제도 시행에 따른 대학생들의 영양정보에 관한 인식 연구

Perception of University Students on Nutrition Information According to Food & Nutrition Labeling Systems in Family Restaurant

  • 양정화 (전남대학교 식품영양과학부 및 생활과학연구소) ;
  • 허영란 (전남대학교 식품영양과학부 및 생활과학연구소)
  • Yang, Jung-Hwa (Div. of Food Science and Nutrition, Human Ecology Research Institute, Chonnam National University) ;
  • Heo, Young-Ran (Div. of Food Science and Nutrition, Human Ecology Research Institute, Chonnam National University)
  • 투고 : 2013.08.30
  • 심사 : 2013.10.30
  • 발행 : 2013.12.31

초록

본 연구에서 외식 시 식품영양표시에 대한 이용실태, 인지여부 및 활용도를 조사하고 이들 요인간의 관련성을 분석한 결과는 다음과 같다. 조사대상자는 영양교육을 받은 경험이 없는 대학생들로 패밀리 레스토랑의 자율영양표시제도가 활성화되기 전인 2006년과 활성화된 2011년 설문조사를 통해 자료를 수집하였다. 2006년 110명, 2011년 176명으로 총 286명이 조사에 참여하였으며 남자는 108명, 여자 178명으로 연령은 20살 전후였다. 건강에 대한 인식은 2006년 63.6%가 '건강하지 못하다'고 하였고 6.4%는 '건강한 편'이라고 답하였으며, 2011년 조사결과 54%가 '건강하지 못하다'고 하였고 13.6%가 '건강한 편'이라고 답하였다. 체중 관리에 대한 관심도는 2006년 10%, 2011년 9.1%가 '매우 관심이 많다'라고 하였다. 하루 평균 외식 횟수는 2006년 82.7%, 2011년 87.4%가 하루 1회 이상 외식을 한다고 하였다. 패밀리 레스토랑 이용실태를 살펴보면 2006년에는 패밀리 레스토랑 이용 시 75.5%가 주변의 권유로 방문하였으나 2011년 57.4%로 감소하였으며, 과거 경험에 의해 방문하는 경우는 12.7%에서 23.9%로 약 2배 증가하였고 컴퓨터나 스마트폰을 이용하는 비율이 6.4%에서 15.3%로 2배이상 증가하였다. 매장에서 보내는 시간을 살펴보면 2006년 2시간 이상 시간을 보내는 비율이 17.3%인 반면 2011년에는 35.8%로 패밀리 레스토랑에서 머무는 시간이 더 길어졌으며, 외식비용과 패밀리 레스토랑 1회 이용 시 1인당 평균 외식비용도 증가하였다. 메뉴 이용 시 관심도를 살펴보면 맛, 영양, 신메뉴, 외형에 관한 관심도는 유의적인 차이가 없었으나 가격에 있어서는 2006년 $3.94{\pm}0.71$, 2011년 $4.10{\pm}0.66$으로 유의적인 차이를 보여 메뉴 선택 시 가격을 중요하게 생각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패밀리 레스토랑의 충분한 영양정보 제공 여부에 대해 2006년 $2.52{\pm}0.93$, 2011년 $3.30{\pm}0.77$로 유의적으로 증가하였으며, 패밀리 레스토랑의 메뉴판에 제시된 영양정보 활용에 관한 질문에 2006년에 비해 2011년에 활용도가 증가했다고 응답하였다. 맛이 좋은 음식이 영양가가 풍부하다고 생각하느냐는 문항 또한 2006년 $2.45{\pm}0.82$, 2011년 $3.51{\pm}0.91$로 유의적으로 증가한 것을 볼 수 있었다. 메뉴 영양표시 활용도에 관한 인식에서는 2006년, 2011년 각각 26.1%, 23.9%가 메뉴의 영양가를 중요하게 생각한다고 답했으며 고려하는 영양성분표시로는 총열량을 전후 각각 39.4%, 35.6%로 가장 많이 고려하였다. 고려하지 않는다는 응답자 중 각각 68.2%, 59.7%가 영양성분 이외의 다른 요인을 더 중요시하기 때문이라고 답했다. 영양정보가 지속적으로 제공되길 바라냐는 질문에 2006년, 2011년 각각 82.4%, 86.9%가 지속되길 바란다고 답했으며, 지속적으로 제공되길 바라는 영양성분표시로는 총 열량이 2006년, 2011년 각각 46.6%, 34.2%로 가장 높았고 나트륨의 경우 2006년 6.8%에서 2011년 17.3%로 요구도가 가장 증가하였다. 메뉴 영양표시의 만족도는 현재의 영양표시제를 이해하느냐는 질문에 2006년엔 $2.87{\pm}0.99$이며, 2011년엔 $3.35{\pm}0.84$로 영양표시 이해도는 유의적으로 증가함을 보였다. 영양성분표시가 필요하다고 생각하는가에 대한 질문에는 2006년에는 $3.68{\pm}0.9$, 2011년도엔 $4.32{\pm}0.61$로 필요성에 대한 인식도 유의적으로 상승함을 알 수 있었다. 영양정보 요구에 대한 충족도는 2006년 $2.85{\pm}0.66$, 2011년 $3.06{\pm}0.65$로 유의적으로 증가함을 보였다. 영양표시에 대한 이해도, 필요도, 유용도, 충족도 간의 상관계수는 이해도와 필요도의 상관계수는 0.513, 이해도와 유용도의 상관계수는 0.420으로 상관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필요도와 유용도 사이의 상관계수는 0.641로 높은 상관을 보였다. 이해도와 만족도의 상관계수는 0.190, 필요도와 만족도의 상관계수는 0.173으로 상관이 매우 낮았으며, 유용도와 만족도의 상관계수는 0.335로 상관이 낮은 편이었다. 연구 결과, 패밀리 레스토랑의 자율영양표시제도가 적극적으로 시행된 후에도 메뉴 선택 시 영양적인 면에 대한 고려는 낮게 나타났다. 그러나 2006년에 비해 외식업체에서 충분한 영양정보를 제공하고 있으며, 이를 사용하는 횟수도 증가하고 있다. 소비자들의 인식 또한 지속적으로 영양정보가 제공되길 바라고 있으며 특히 만성질환과 관련이 깊은 열량, 지방, 나트륨에 대한 요구도가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그리고 영양정보를 활용하는 소비자들의 만족도도 증가하고 있으며 이에 대한 필요성도 높아지고 있다. 따라서 지속적인 자율영양표시제도가 확대되어야 하며 영양권장량에 대한 비율도 함께 제시함으로써 지속적인 건강식을 할 수 있도록 해야 한다. 또한 영양표시에 대한 올바른 이해는 이에 대한 필요도를 증가시키고 유용도도 함께 증가시키므로 식생활이 형성되는 시기부터 영양표시를 접할 수 있도록 해야 한다. 향후 영양교육을 받은 경험이 있는 대상자의 영양표시에 대한 인식과 활용도에 대한 연구가 이루어진다면 영양표시제도에 대한 영양교육의 필요성을 알아볼 수 있으므로 이에 대한 연구가 수행되어야할 것으로 생각된다.

참고문헌

  1. Kim TH. 2002. Family restaurant patrons' attitudes toward nutrition & healthy menus. Korean J Dietary Culture 17: 629-637.
  2. Kim TH, Chang HJ. 2003. Family restaurant patrons' perception on nutrition information of restaurant menus. Korean J Food Culture 18: 270-278.
  3. Ministry of Health and Welfare. 1995. Food labeling regulations. Ministry of Health and Welfare, Seoul, Korea.
  4. Chung EJ, Jeon JS, Ahn HS. 2010. Reading and understanding of food & nutrition labels and dietary behaviors of female middle and high school students. J Korean Diet Assoc 16: 239-254.
  5. Korea Food & Drug Administration. http://foodnara.go.kr/foodnara/board.do?boardId=info_E_11&mid=S08_02 (accessed June 2013).
  6. Kwon KI, Park SH, Lee JH, Kim JY, Yoo KS, Lee JS, Kim SY, Sung H, Nam HS, Kim JW, Lee HY, Park HK, Kim MC. 2007. Prevalence of nutrition labeling and claims on processed, and packaged foods. Korean J Community Nutr 12: 206-213.
  7. Korea Food & Drug Administration. http://www.mfds.go.kr/index.do?mid=675&seq=16679&cmd=v (accessed June 2013).
  8. Korea Food & Drug Administration. http://mfds.korea.kr/gonews/branch.do?act=detailView&dataId=155902896§ionId=p_sec_1&type=news&flComment=1&flReply=0 (accessed July 2013).
  9. Yoo JN, Jeong HS. 2011. Consumer awareness of nutrition labelling in restaurants according to level of health consciousness. Korean J Food & Nutr 24: 282-290. https://doi.org/10.9799/ksfan.2011.24.3.282
  10. Choi SH. 2002. Food labeling trends and issues. Samsung Economic Research and Institute Issue Paper. Seoul, Korea. November 27.
  11. Statistics Korea. http://www.index.go.kr/egams/stts/jsp/potal/ stts/PO_STTS_IdxMain.jsp?idx_cd=1060 (accessed August 2013).
  12. Yoon CK. 2005. The study on the relationship between health concern, health behavior, and subjective health cognition. J Korean Society of Health Information and Health Statistics 29: 37-45.
  13. Korea Communication Commission. http://www.kcc.go.kr/user.do?mode=view&page=A02060400&dc=60400&boardId=1030&cp=1&boardSeq=36007 (accessed August 2013).
  14. Choi BK, Ko PS, Cho MS. 2005. The behavior of spending money on eating out and the perception of food taste for college students. Korea J of Tourism and Hospitality Research 7: 25-46.
  15. Korea National Council of Consumer Organizations. http://www.sobo112.or.kr/sub2_4.html?ptype=view&idx=14725 (accessed August 2013).
  16. Sohn CY. 2009. Perception of nutrition labeling on restaurant menus among adults in Suwon. Korean J Community Nutr 14: 420-429.
  17. Chang NS. 1997. Food/nutrition attitudes, views and practies of adults in Seoul area. Korean J Nutr 30: 360-369.
  18. Korea Food & Drug Administration. 2004. Study for improvement of nutrition labeling system. Korea Food & Drug Administration, Seoul, Korea. p 176-177.
  19. Chung JY, Kim MJ. 2007. Using and understanding of nutrition labels and related factors among female adult in the Seoul area. Korean J Community Nutr 12: 417-425.
  20. Roberto CA, Larsen PD, Agnew H, Baik J, Brownell KD. 2010. Evaluating the impact of menu labeling on food choices and intake. American J Public Health 100: 312-318. https://doi.org/10.2105/AJPH.2009.160226
  21. Tandon PS, Wright J, Zhou C, Rogers CB, Christakis DA. 2010. Nutrition menu labeling may lead to lower-calorie restaurant meal choices for children. Pediatrics 125: 244-248. https://doi.org/10.1542/peds.2009-1117
  22. Satia JA, Galanko JA, Neuhouser ML. 2005. Food nutrition label use is associated with demographic, behavior, and psychosocial factors and dietary intake among African in North Carolina. J Am Diet Assoc 105: 392-402. https://doi.org/10.1016/j.jada.2004.12.006
  23. Hyon SM, Kim JW. 2007. Improvement of dietary attitudes of elementary students by nutrition labeling education. Korean J Community Nutr 12: 168-177.

피인용 문헌

  1. Awareness of Processed Foods and Chronic Disease in High School Students in Yongin Area vol.44, pp.1, 2015, https://doi.org/10.3746/jkfn.2015.44.1.076
  2. Recognition of Food Labeling of High School Students in Yongin Region vol.27, pp.1, 2017, https://doi.org/10.17495/easdl.2017.2.27.1.9
  3. Perceptions of university students regarding calories, food healthiness, and the importance of calorie information in menu labelling vol.91, 2015, https://doi.org/10.1016/j.appet.2015.04.042
  4. Customer’ Perceptions of Motivators, Barriers, and Expansion of Menu Labeling in Restaurants vol.30, pp.2, 2015, https://doi.org/10.7318/KJFC/2015.30.2.190
  5. Restaurants’ disclosure of nutritional information as a corporate social responsibility initiative: Customers’ attitudinal and behavioral responses vol.55, 2016, https://doi.org/10.1016/j.ijhm.2016.02.002
  6. Parents' meal choices for their children at fast food and family restaurants with different menu labeling presentations vol.12, pp.3, 2018, https://doi.org/10.4162/nrp.2018.12.3.2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