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I QR코드

DOI QR Code

Effects of Self-acceptance and Family Forgiveness on Family Cohesion: Moderating Effects of Gender

자기수용과 가족용서가 가족응집력에 미치는 영향: 성별의 조절효과

  • Received : 2014.01.03
  • Accepted : 2014.02.13
  • Published : 2014.03.28

Abstract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identify the moderating effect of gender among self-acceptance, family forgiveness and family cohesion. It was conducted to measure self-acceptance, family forgiveness and family cohesion from 376(188 male, 188 female) university students. The moderating effect according to gender was analyzed through hierarchical regression analysis and path analysis. As a result of analysis, first, there were positive relationship, among self-acceptance, family forgiveness and family cohesion. Second, self-acceptance and family forgiveness had a significant effect on the family cohesion. Third, gender had moderating effect within the relationship of self-acceptance, family forgiveness and family cohesion. Specifically, impact on family cohesion of self-acceptance is greater in men, and impact on family cohesion of family forgiveness is greater in women. Implications of these results were explored in relation to the importance of self-acceptance and forgiveness that could be taken to improve family cohesion. In addition, this implication and suggestions for future research are provided.

Keywords

Self-acceptance;Family;Forgiveness;Family cohesion

References

  1. 송강영, "기혼여성의 여가활동참여와 의사소통, 가족스트레스, 가족응집력 및 적응력의 인과관계에 관한 연구", 한국스포츠리서치, 제16권, 제6호, pp.155-162, 2005.
  2. 김소영, "고등학생의 일상생활 스트레스, 자아존중감, 정서조절, 심리사회적 적응 간의 관계; 다집단 분석을 통한 성별 차이 탐색", 청소년문화포럼, 제35권, pp.92-113, 2013.
  3. 한국보건사회연구원, 2012년도 환자조사, 보건복지부, 2013.
  4. C. Gilligan, In a different voice: Psychological theory and women's development, Cambridge, MA: Harvard University Press, 1982.
  5. 서신자, 정민숙, "가족탄력성이 청소년의 자살생각에 미치는 영향: 고등학교 3학년 남학생을 대상으로", 한국콘텐츠학회논문지, 제13권, 제5호, pp.262-274, 2013. https://doi.org/10.5392/JKCA.2013.13.05.262
  6. 박경미, 고재홍, "청소년 가종폭력 경험과 외상후 스트레스 간의 관계: 용서의 역할", 청소년상담연구, 제21권, 제1호, pp.257-274, 2013.
  7. 김지윤, 이동귀, "여고생의 가족관계 및 가정경제수준에 대한 자기불일치가 행복에 미치는 영향: 자기수용의 조절 역할", 상담학연구, 제13권, 제3호, pp.1443-1460, 2012.
  8. S. Epstein and G. Feist, "Relation between self- and other-acceptance and its moderation by identification," Journal of Personality and Social Psychology, Vol.54, pp.309-315, 1988. https://doi.org/10.1037/0022-3514.54.2.309
  9. 김진하, 김미정, 현명호, 허정선, "시간적 거리감이 사건의 심각성과 용서 과정에 미치는 영향", 한국심리학회지: 일반, 제31권, 제3호, pp.961-974, 2012.
  10. 한형준, 이희경, "용서신념이 분노에 미치는 영향: 자아분화를 통한 용서의 매개된 조절효과 검증", 상담학연구, 제13권, 제2호, pp.761-777, 2012.
  11. R. Brown, "Measuring individual differences in the tendency to forgive: Construct validity and links with depression," Personality and Social Psychology Bulletin, Vol.29, pp.759-771, 2003. https://doi.org/10.1177/0146167203029006008
  12. 김현주, 안현의, "공감능력과 결혼만족도의 관계에서 용서의 매개효과", 한국심리학회지: 상담 및 심리치료, 제23권, 제1호, pp.157-174, 2011.
  13. 신리나, 김득성, "중년기 아내를 위한 남편 용서 프로그램 개발 및 효과검증", 한국가족관계학회지, 제18권, 제3호, pp.3-23, 2013.
  14. F. Fincham, J. Hall, and S. Beach, "Forgiveness in Marriage: Current Status and Future Directions," Family Relations, Vol.55, No.4, pp.415-427, 2006. https://doi.org/10.1111/j.1741-3729.2005.callf.x-i1
  15. 박종효, "용서, 성격과 주관적 안녕감 간의 관련성 탐색", 교육심리연구, 제26권, 제4호, pp.927-949, 2012.
  16. M. Wohl, L. DeShea, and R. Wahkinney, "Looking Within: Measuring State Self-Forgiveness and Its Relationship to Psychological Well-Being," Canadian Journal of Behavioural Science, Vol.40, No.1, pp.1-10, 2008. https://doi.org/10.1037/0008-400x.40.1.1.1
  17. A. Macaskill, "Differentiating Dispositional Self-Forgiveness from Other-Forgiveness: Associations with Mental Health and Life Satisfaction," Journal of Social and Clinical Psychology, Vol.31, No.1, pp.28-50, 2012. https://doi.org/10.1521/jscp.2012.31.1.28
  18. 김광웅, "자아존중감 및 자기수용과 스트레스 대처행동과의 관계", 한국심리학회지: 상담 및 심리치료, 제19권, 제4호, pp.983-999, 2007.
  19. 이윤희, 서수균, "한국판 가족용서 척도 개발 및 가족용서와 청소년의 또래관계 사이에서 또래신뢰의 매개효과", 한국심리학회지: 상담 및 심리치료, 제24권, 제1호, pp.69-95, 2012.
  20. 서은경, 유성경, "수퍼바이저의 평가염려, 완벽주의와 개인 수퍼비전 작업동맹의 관계: 수치심, 자기수용, 인지대처의 매개효과- 상담수련생과 상담자격증 소지자 집단비교", 한국심리학회지: 상담 및 심리치료, 제24권, 제1호, pp.1-26, 2012.
  21. 최태산, 홍경자, "청소년 문제행동에 관한 심리적 변인분석", 교육심리연구, 제11권, 제2호, pp.291-322, 1997.
  22. 윤우석, "가족의 구조적 특성과 사회경제적 지위가 부모의 양육과 청소년비행에 미치는 영향검증", 형사정책연구, 제85권, pp.137-172, 2011.
  23. 최윤신, 김혜련, 김한나, "대학생의 자살사고에 영향을 미치는 부모의 알코올 중독, 가족기능, 우울의 구조적 관계", 한국가족복지학, 제35권, pp.105-144, 2012.
  24. L. Zayas, C. Bright, T. Alvarez-sanchez, and L. Cabassa, "Acculturation, Familism and Mother-Daughter Relations Among Suicidal and Non-Suicidal Adolescent Latinas," Journal of Primary Prevention, Vol.30, pp.351-69, 2009. https://doi.org/10.1007/s10935-009-0181-0
  25. 임정섭, 최영임, 김교헌, "대학생들의 가족관계 만족과 자아정체감 및 역기능적 진로사고가 진로성숙도에 미치는 영향", 진로교육연구, 제25권, 제1호, pp.151-167, 2012.
  26. T. Cassidy, "Family Background and Environment, Psychological Distress, and Juvenile Delinquency," Psychology, Vol.2, No.9, pp.941-947, 2011. https://doi.org/10.4236/psych.2011.29142
  27. 정영숙, 조설애, 안정신, 정여진, "한국 노인의 삶의 의미 원천으로서 가족관계와 자기초월가치가 성공적 노화에 미치는 영향", 한국심리학회지: 발달, 제25권, 제1호, pp.19-41, 2012.
  28. 최정선, 이정우, "도시주부의 가족응집력.적응력이 가정관리 스트레스에 미치는 영향", 한국가정관리학회지, 제17권, 제3호, pp.63-81, 1999.
  29. L. Juang and A. Alvarez, "Discrimination and Adjustment Among Chinese American Adolescents: Family Conflict and Family Cohesion as Vulnerability and Protective Factors," American Journal of Public Health, Vol.100, No.12, pp.2403-2409, 2010. https://doi.org/10.2105/AJPH.2009.185959
  30. 권중돈, 김동기, 김기수, 박수진, "노인의 가족응집력, 스트레스, 우울 및 문제음주의 구조적 관계에 대한 연구", 사회과학연구, 제23권, 제3호, pp.3-25, 2012.
  31. 김사라형선, "청소년의 대인관계와 우울, 불안의 관계에서 자기수용의 조절효과", 아동학회지, 제33권, 제3호, pp.119-130, 2012. https://doi.org/10.5723/KJCS.2012.33.3.119
  32. 김복인, 이인수, "청소년이 지각한 부모 공감과 행복과의 관계: 자기수용의 매개효과", 청소년학연구, 제20권, 제6호, pp.195-218, 2013.
  33. A. Ceyhan and E. Ceyhan, "Investigation of University Students' Self-Acceptance and Learned Resourcefulness: A Longitudinal Study," The International Journal of Higher Education and Educational Planning, Vol.61, No.6, pp.649-661, 2011.
  34. C. Ryff and C. Keyes, "The structure of psychological well-being revisited," Journal of Personality and Social Psychology, Vol.73, pp.549-559, 1995.
  35. 장윤옥, "청소년의 학교폭력피해경험과 대처행동과의 관계에서 가족건강성의 조절효과", 중등교육연구, 제61권, 제1호, pp.231-260, 2013.
  36. 여성가족부, 2010년 제2차 가족실태조사, 여성가족부 가족정책과, 2010.
  37. 이영미, "대학생의 알코올 사용장애, 가족응집력, 자아존중감이 정신건강에 미치는 영향", 한국학교보건학회지, 제24권, 제2호, pp.155-163, 2011.
  38. L. Ierago, C. Malsol, T. Singeo, Y. Kishigawa, F. Blailes, L. Ord, P. Florsheim, L. Phillips, S. Kuartei, J. Tiobech, B. Watson, and H. Ngiralmau, "Adoption, family relations and psychotic symptoms among Palauan adolescents who are genetically at risk for developing schizophrenia," Social Psychiatry Epidemiology, Vol.45, pp.1105-1114, 2010. https://doi.org/10.1007/s00127-009-0154-x
  39. 이정숙, 구형선, 조인주,. "대학생의 성장기 아동학대 경험이 우울에 미치는 영향의 구조적 관계분석-가족지지, 친구지지, 자아정체감의 매개효과를 중심으로", 정신보건과 사회사업, 제41권, 제1호, pp.143-168, 2013.
  40. L. Sheeber, H. Hyman, A. Alpert, B. Davis, and J. Andrews, "Family support and conflict: Prospective relations to adolescent depression," Journal of Abnormal Child Psychology, Vol.25, No.4, pp.333-344, 1997. https://doi.org/10.1023/A:1025768504415
  41. 김민경, "대학생의 가족스트레스, 부정적 정서와 자살생각과의 관계-자아탄력성의 매개효과를 중심으로", 청소년문화포럼, 제29권, pp.34-57, 2012.

Acknowledgement

Supported by : 삼육대학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