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I QR코드

DOI QR Code

Low Fertility Era and Maternal Health Promotion

저출산 시대와 모성의 건강증진

  • 전병주 (충북대학교 아동복지학과)
  • Received : 2014.03.05
  • Accepted : 2014.04.01
  • Published : 2014.06.28

Abstract

Among OECD countries, Korea is the only country which has continuously recorded total birthrate below 1.3 person for over 10 years. Since 2006, the Korean government has promoted the population policy in full scale. But, the fertility rate which became low has not shown any sign to go up again. Thus, Korea can be understood as having fallen into 'low fertility trap'. Such a low fertility can cause serious problems such as weakening of national competitive power and even survival of the country. In Korea, due to studies and finding jobs among young women, their childbirths are kept being postponed. In some cases, poor working conditions where women work can cause physical conditions not appropriate for pregnancy. Thus, it is very important to let childbearing women, pregnant women take care of their health. Accordingly, conscious of this low fertility era, this study examined major international organizations and countries' health promoting strategies-with focus on motherhood and suggested some methods to effectively improve health for motherhood.

Keywords

Low Fertility Trap;Maternal Health Promotion;Fetal Programming;Integrated Approach

References

  1. 김영주, 저출산 시대의 임신 전 관리와 태아건강. 제5차 저출산 대책 포럼 자료집, 서울: 보건복지부,2009.
  2. 오영호, 한국의 건강보험재정의 전망과 대책.운동실천율 제고를 위한 국제심포지엄 자료집, 서울: 보건복지부, 2012.
  3. 최은영, 한국의 차별 출산력 분석. 제6차 저출산 대책 포럼 자료집, 서울: 보건복지부, 2009.
  4. W. Allan, Healthy Eating During Pregnancy, The Harvard Medical School, 2005.
  5. L. Myatt, "Placental adaptive responses and fetal programming," The Journal of Physiology, Vol.572, pp.25-30, 2006. https://doi.org/10.1113/jphysiol.2006.104968
  6. 최세경, 안세영, 신종철, 장동규, "임신 중 우울증상에 대한 임상연구", 대한산부인과학회지, 제52권, 제11호, pp.1102-1108, 2009.
  7. 권미경, "임신 중 우울과 모-태아 상호작용", 아동간호학회지, 제13권, 제4호, pp.416-426, 2007.
  8. 하정옥, "숫자를 (재)생산하는 몸, 도구화된 여성 건강", 한국여성학, 제28권, 제1호, pp.35-69, 2012.
  9. 최령, 황병덕, "건강보험 건강검진 대상자들의 예방적 의료서비스 이용 특성", 한국콘텐츠학회논문지, 제11권, 제2호, pp.331-340, 2011. https://doi.org/10.5392/JKCA.2011.11.2.331
  10. 남은우, "IUHPE의 건강증진 사업 실행을 위한 우선순위 검토", 보건교육.건강증진학회 학술대회 발표집, pp.38-42, 2007.
  11. 황나미, "건강한 생의 출발을 위한 모성 및 영유아 건강증진정책 방향", 보건복지포럼, 제141권, pp.5-19, 2008.
  12. 이삼식, "인구정책의 현황과 과제", 보건복지포럼, 제207권, pp.41-52, 2014.
  13. Tanji Hohi, "일본건강증진사업 목표 및 추진전 략:Health Japan21", 보건교육.건강증진학회 학술대회 발표 논문집, pp.55-88, 2005.
  14. 이삼식, 저출산 원인과 파급효과 및 정책 방안, 서울: 한국보건사회연구원, 2010.
  15. 김동진, "미국 Healthy People 2020의 내용 및 우리나라에서의 시사점", 보건복지포럼, 제172권, pp.94-108, 2011.
  16. 이정수, 이원철, 이경수, 고광욱, "일본 건강증진 정책 방향: 생활습관병 대책을 중심으로", 보건교육.건강증진학회지, 제25권, 제3호, pp.167-181, 2008.
  17. 신윤정, 최근 일본의 저출산 대책과 시사점. 제5 차 저출산대책 포럼 자료집, 서울: 보건복지부, 2009.
  18. 이상영, 국민건강증진종합계획 2020총괄전략 수립에 관한 연구, 서울: 한국보건사회연구원, 2009.
  19. 최은진, "건강잠재력 확충을 위한 건강관리체계 강화: 국민건강증진종합계획 2020을 중심으로", 보건복지포럼, 제166권, pp.37-47, 2010.
  20. 김혜영, 선보영, 김상돈, 여성의 만혼화와 저출산에 관한 연구, 서울: 한국여성정책연구원, 2010.
  21. 보건복지부, 인공임신중절 실태조사, 서울: 보건복지부, 2011.
  22. 신희정, "한부모 여성가장의 건강권 지원 체험에 대한 질적 연구", 한국콘텐츠학회논문지, 제13권, 제7호, pp.311-321, 2013. https://doi.org/10.5392/JKCA.2013.13.07.311
  23. J. S. Forsyth, P. Willatts, C. Agostoni, J. Bissenden, P. Casaer, and G. Boehm, "Long chain polyunsaturated fatty acid supplementation in infant formula and blood pressure in later childhood: follow up of a randomised control trial," British Medical Journal, Vol.326, pp.953-958, 2003. https://doi.org/10.1136/bmj.326.7396.953
  24. NHS CRD, "Promoting the initiation of breastfeeding," Effective Health Care, Vol.6, No.2, pp.1-12, 2000.
  25. B. Hamlyn, S. Brooker, K. Oleinnikova, and S. Wands, "Infant feeding 2000: Social Service and Public Safety in Nortbern Ireland," London: The Stationery Office, 2002.
  26. J. Crofton and D. Simpson, Tobacco: Aglobal threat, Oxford: Macmillan Education, 2002.
  27. 서미경, "금연정책의 현황 및 정책과제: 국민건강증진종합계획을 중심으로", 보건복지포럼, 제175권, pp.74-83, 2011.
  28. D. Stanistreet and V. Jeffery, "Injury and poisoning mortality among young men are there any common factors amenable to prevention?," Crisis, Vol.24, pp.122-127, 2003. https://doi.org/10.1027//0227-5910.24.3.122
  29. H. Graham and C. Power, "Childhood disadvantage and adult health: A lifecourse framework," London: Health Development Agency, 2004.
  30. G. Dawson, S. B. Ashman, and L. J. Garver, "The role of early experience in sharping behavioral and development and its implications for social policy," Development and Psychopathology, Vol.12, pp.695-712, 2000. https://doi.org/10.1017/S0954579400004089
  31. 통계청, 출생.사망통계, 서울: 통계청, 2013.
  32. W. Lutz, V. Skirbekk, and M. R. Testa, "The Low-Fertility Trap Theory," Vienna Yearbook of Population Research, Vol.4, pp.167-192, 2006.
  33. 통계청, 인구주택총조사, 서울: 통계청, 2011.
  34. 조남훈, 새정부 출범에 따른 저출산.고령화 사회 정책 신규과제 발굴, 서울: 한국보건사회연구원, 2008.
  35. E. Haelterman, R. Qvist, P. Barlow, and S. Alexander, "Social deprivation and poor access to care as risk factors for severe preeclampsia," European Journal of Obstetrics & Gynecology and Reproductive Biology, Vol.11, No.1, pp.25-32, 2003.
  36. 최정현, 장재선, 김성철, "산모의 직업활동이 태아, 신생아 및 분만방법에 미치는 영향", 한국콘텐츠학회논문지, 제12권, 제1호, pp.346-353, 2012. https://doi.org/10.5392/JKCA.2012.12.01.346
  37. 김춘숙, 여성의 임신-출산 결정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박사학위 논문, 2008.
  38. 이정림, "한국아동패널 1차년도 자료 분석: 한국 여성의 임신 및 출산 특성", 육아정책포럼, 제16권, pp.17-24, 2010.
  39. 이혜정, 이광옥, 신미경, "우리나라 모자보건 정책사업 분석: 미숙아와 저체중 출생아를 중심으로", 아동간호학회지, 제15권, 제1호, pp.81-87, 2009.

Cited by

  1. Trends and Socio-Economic Factors Impacting on Married Couples' Childlessness Among Korean Provinces : 1990~2010 vol.14, pp.12, 2014, https://doi.org/10.5392/JKCA.2014.14.12.959
  2. Status of Maternal Nutrition in South and North Korea vol.21, pp.3, 2016, https://doi.org/10.5720/kjcn.2016.21.3.265
  3. Comparative Study on Health Promoting Behavior in Working and Non-working Mothers with Infants and Toddlers vol.25, pp.4, 2014, https://doi.org/10.12799/jkachn.2014.25.4.28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