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I QR코드

DOI QR Code

The Influences of Economic, Social Factors on the Subjective Health Assessment for Baby Boomer Generation Workers -the Moderating Effect of Private Health Insurance-

베이비부머세대 근로자의 경제, 사회요인이 주관적 건강평가에 미치는 영향 -민간의료보험가입 조절효과-

  • 허원구 (한세대학교 사회복지학과)
  • Received : 2015.07.14
  • Accepted : 2015.08.12
  • Published : 2015.09.28

Abstract

This study is to verify how the economic, social and moderating effect factors of baby boomer generation workers' affect the subjective health evaluation. The subjective of this study was 1,202 workers of baby boomer generation by using the 4th data of Korea longitudinal study of aging(KLoSA) from Korea Labor Institute in 2012. Economic and social factors were selected as scales to analyze if there is meaningful difference in subjective health evaluation. Method of frequency analysis, t-test, ANOVA and correlation analysis was used, and multi regression analysis was also conducted to verify whether the private health insurance has control effect over the relation between the subjective health evaluation and the economic & social factor. As a result of the study, age, education, home ownership, peer group meeting, overall satisfaction, private health insurance were major factors affecting the subjective health evaluation of baby boomer generation. Moreover private health care were turned out to have a moderation effect in relation between economic, social factor and subjective health evaluation.

Keywords

Baby Boomer;Subjective Health Evaluation;Private Health Insurance

References

  1. 통계청, "2012년 사회통계조사 주요결과", 통계청 보도자료
  2. 고대선, 원영신, "체력과 운동참여가 노인들의 건강한 노후에 미치는 영향", 한국노년학, 제29권, 제3호, pp.899-915, 2009.
  3. 고정욱, 김정숙, "중년여성소비자의 라이프스타일과 노후생활 준비 행동에 관한 연구", 소비자정책교육연구, 제5권, 제3호, pp.17-39, 2009.
  4. M. Shields and S. Shooshtari, "Determinants of self-perceived health", Health Report, Vol.13, No.1, pp.35-52, 2001.
  5. 이소정, 정경희, 김경래, 이은진, 강인, 이금룡, 한정란, "노후설계서비스 지원체계 구축 및 운영방안", 보건복지부, 2011.
  6. N. Humpel, K. O'Loughlin, H. Kendig, and Y. Wells, "Australian baby boomer's expectation and plans for their old age", Australasian Journal on Ageing, Vol.25, No.1 pp.3-8, 2006. https://doi.org/10.1111/j.1741-6612.2006.00147.x
  7. 강유진, "기혼여성의 저출산 정책요구도 및 관련 요인", 학생생활연구, No.15, 2012.
  8. 이정화, "광주.전남 중년층의 노년기 인식과 신체적, 경제적, 사회적 노후준비", 한국지역사회생활과학회지, 제20권, 제2호, pp.275-289, 2009.
  9. 박석돈, 박순미, 이경희, 노인복지론, 서울: 양서원, 2008.
  10. 송인한, 이한나, "사회경제적 박탈이 주관적 건강에 미치는영향: 시민적 낙관의 매개효과", 서울도시연구, 제12권, 제3호, pp.33-51, 2011.
  11. 이선정, 노인 생활실태와 삶의 만족도에 관한 연구 수원시를 중심으로, 아주대학교, 석사학위논문, 2009.
  12. J. S. Fehir, Self-rated health status, self efficacy, motivation, and selected demographics as determinants of health-promoting life style, Doctoral Dissertation, The University of Texas at Austin, 1989.
  13. J. E. Ware, Jr. "Standards for validating health measures: definition and content", Journal of Chronic Diseases, Vol.40, pp.473-480, 1987. https://doi.org/10.1016/0021-9681(87)90003-8
  14. E. L. Idler and Y. Benyamini, "Self-rated health and mortality: A review of twenty-seven community studies", Journal of Health and Social Behavior, Vol.38, pp.21-37, 1997. https://doi.org/10.2307/2955359
  15. 지선하, 오희철, 김일순, "노인 스스로 인지한 건강상태와 사망률에 관한 연구", 한국역학회지, 제16권, 제2호, pp.178-180, 1994.
  16. 최헌, 건강수준이 노인의 삶의 질에 미치는 영향, 연세대학교 대학원, 박사학위논문, 1997.
  17. K. F. Ferraro, "Self-ratings of health among the old and the old-old", Journal of Health and Health and Social Behavior, Vol.21, pp.377-383, 1980. https://doi.org/10.2307/2136414
  18. M. Bergner, "measurement of health status," Medical Care, Vol.23, No.5, pp.696-704, 1985. https://doi.org/10.1097/00005650-198505000-00028
  19. M. M. Farmer and K. F. Ferraro, "Distress and perceived health", mechanisms of health decline, Journal of Health and Social Behavior, Vol.39, pp.298-311, 1997.
  20. 김남진, "규칙적인 운동 참여가 고령자의 주관적 건강상태 및 사회적 활동에 미치는 영향", 한국체육학회지, 제39권, 제1호, pp.149-158, 2000.
  21. W. C. Cockerham, K. Sharp, and J. A. Wilcox, "Aging and perceived health status", Journal of Gerontology, Vol.38, No.3, pp.249-355, 1983. https://doi.org/10.1093/geronj/38.2.249
  22. J. P. Hirdes and W. F. Forbes, "Feactors associated with the maintenance of good self-rated health", Journal of Aging and Health, Vol.5, No.1, pp.101-122, 1993. https://doi.org/10.1177/089826439300500105
  23. 이영희, 최수정, "노인의 건강지각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에 관한 연구", 대한간호학회, 27-3지, 18-2 601-613, 2000.
  24. 이윤환, 최귀숙, 강임옥, 김한중, "노인의 주관적 건강평가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 한국노년학회, 제18권, 제2호, pp.110-125, 1998.
  25. 차승은, 한경혜, 이정화, "농촌노인의 지각된 건 강과 신체. 정신. 사회적 관련성에 관한 연구", 한국노년학회지, 22-1, pp.173-190, 2002.
  26. Rodin, J. & Macavay, "Deteminants of change in perceived health in a longitudinal study of older adults", Journal of Gerontology, Vol.37, No.6, pp.373-384, 1992.
  27. L. F. Berkman and L. Breslow, Health and Ways of Living: The Alameda County Study, New York Oxford University Press, 1993.
  28. K. McGarry, "health and retirement do changes in health affect retirement expectations?," National Bureau of Economic Research, 2002.
  29. 박순옥, 백훈정, 김춘미, 문진하, 최순영, 김정숙, 김애정, "일, 지역사회 노인의 건강증진 생활양식, 자아존중감 및 사회적지지에 관한 연구", 지역사회간호학회지, 제14권, 제1호, pp.144-156, 2003.
  30. 정명원, "노년기 삶의 질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 노인복지연구, 제37권, pp.249-273, 2007.
  31. 최영희, 김순이, "노인의 건강행위 사정도구 개발", 대한간호학회지, 제27권, 제3호, pp.601-613, 1997.
  32. 주성주, 윤숙례, "노부부와 홀로 사는 노인들 간의 일반 건강에 관한 비교연구", 한국노년학회, 제13권, 제1호, pp.55-62, 1993.
  33. 신두만, 남철현 외, "노인들의 보건지식과 건강 증진 형태 관련 요인", 보건증진학회지, Vol.12, pp.67-87, 2006.
  34. 이호성, "노인의 건강상태와 의료비부담 관련 요 인에 대한 연구", 한국노년학, No.2, pp.163-179, 2004.
  35. 손용진, "장애노인의 삶의 질에 관한 연구: 장애 중장년층과의 비교를 통하여", 노인복지연구, Vol.25, pp.49-74, 2004.
  36. M. Luoh and A. R. Herzog, "Individual consequences of volunteer and paid work in old age: health and mortality", Journal of Health and Social Behavior, Vol.43, pp.490-509, 2002. https://doi.org/10.2307/3090239
  37. 이정민, 김원중, 손혜숙, 전진호, "연령층별 사회경제적 계층에 따른 건강행위 실천과 주관적 건강수준에 미치는영향", 한국콘텐츠학회논문지, 제12권, 제6호, 2012.
  38. N. Hoeymans, E. J. Feskens, D. Kromhout, and G. A. M. Bos van den, "Ageing and the relationship between functional status and self-rated health in elderly man", Social Science & Medicine, Vol.45, pp.1527-1536, 1997. https://doi.org/10.1016/S0277-9536(97)00089-0
  39. 김승곤, "사회경제적 지위와 노인의 주관적 건강", 노인복지연구, 제28권(여름), pp.187-206, 2005.
  40. 허재헌, 조영태, "서울시 노인의 사회경제적 수준별 활동제한 및 건강행태", 한국노년학, 제28권, 제1호, pp.87-104, 2008.
  41. G. G. Fillenbaum, "Social context and self-assessments of health among the elderly," Journal of Health and Social Behavior, Vol.20, pp.45-51, 1979. https://doi.org/10.2307/2136478
  42. L. Shi and N. Lu, "Personal characteristics and self-assessed health", Medical Care, Vol.35, No.10, pp.1069-1078, 1997. https://doi.org/10.1097/00005650-199710000-00008
  43. 오영희, 우리나라 노인의 객관적 건강상태와 주과적 건강인식의 관련성, 한양대학교 대학원, 박사학위논문, 2005.
  44. 이승미, "한국 노인의 사회계층별 건강상태와 사회적 지원의 영향에 관한 연구", 한국노년학, 제22권, 제3호, pp.135-157, 2002.
  45. 박진경, 잠재성장모형을 이용한 노인의 사회경제적 지위와 건강수준의 종단관계 분석, 서울대학교, 석사학위논문, 2008.
  46. 차승은, "노인의 결혼지위 점유에 따른 건강차이: 노년기 사회적 관계망의 매개효과를 중심으로", 한국노년학, 제27권, 제2호, pp.371-392, 2007.
  47. P. M. Lantz, J. S. House, J. M. Lepkowski, D. R. Williams, R. P. Mero, and J. Chen, "Socioeconomic factors, health behaviors, and mortality: Results from a nationally representative prospective study of US adults," Journal of American Medical Association, Vol.279, No.21, pp.1703-1708, 1998. https://doi.org/10.1001/jama.279.21.1703
  48. 김혜련, "한국인의 건강행위 실천 수준", 보건복지포럼, 제10권, pp.15-24, 2000.
  49. 김진영, "사회경제적 지위와 건강의 관계- 연령에 따른 변화를 중심으로", 한국사회학, 제41권, 제3호, pp.127-153, 2007.
  50. 어광수, 사회경제적 요인 및 심리적 요인이 노인의 건강행위에 미치는영향, 한림대학교 대학원, 박사학위논문, 2003.
  51. 김진희, 남녀 근로자의 사회경제적 지위에 따른 건강행위와 건강수준 분석, 연세대학교대학원 간호학과, 박사학위논문, 2005.
  52. 박재순, 중년후기 여성의 건강증진행위 상호작용항모형구축, 서울대학교 대학원, 박사학위논문, 1995.
  53. 공선희, 한국 노인의 돌봄 자원과 돌봄 기대, 서울대학교 사회학과, 박사학위논문, 2007.
  54. 한경혜, 김주현, 김경민, "중년기 남녀의 사회적 관계망과 정신 건강", 한국노년학, 제23권, 제2호, pp.155-170, 2003.
  55. T. E. Seeman, "The Benefits of Social Integration, Annals of Epidemiology", Social Ties and Health, pp.442-445, 1996.
  56. 강혜원, 조영태, "서울시 남녀노인의 건강불평등: 사회경제적 지위와 사회통합 요소를 중심으로," 한국사회학, 제41권, 제4호, pp.164-201, 2007.
  57. P. A. Thoits and L. N. Hewitt, "Volunteer Work and Well-Being", Journal of Health and Social Behavior, Vol.42, No.2, pp.115-131, 2001. https://doi.org/10.2307/3090173
  58. D. A. Cohen, R. A. Scribner, and T. A. Farley, "A structural model of health behavior: A paradigm approach to explain and influence health behaviors at the population level," Preventive Medicine, Vol.30, pp.146-154, 2000. https://doi.org/10.1006/pmed.1999.0609
  59. 윤경아, 진기남, 성규탁, "노인의 고질적 긴장 요인, 사회적 지원과 주관적 안녕상태", 한국노년학, Vol.12, No.1, pp.56-64, 1992.
  60. 박미진, "빈곤노인의 사회적 고립이 생활만족도에 미치는영향 지역사회인식의 매개효과", 한국노년학, Vol.30, No.3, pp.895-910, 2010.
  61. 김영근, "노인의 건강에 대한 인식과 삶의 질에 관한 연구 대구광역시를 중심으로", 대한작업치료학회지, 제16권, 제3호, pp.99-110, 2008.
  62. 천의영, "노인의 사회 연결망 유형과 건강상태와의 관련성", 대한간호학회지, 제40권, 제1호, pp.88-98, 2010.
  63. 강현욱, 김지태, "노인의 지각된 사회적 지지와 자기효능감이 건강증진행위에 미치는영향", 한국여가레크리에이션학회지, 제33권, 제3호, pp.57-68, 2009.
  64. 김명숙, 고종욱, "여가활동이 노인건강에 미치는 영향과 가족지지의 매개역할", 노인복지연구, 제60권, pp.35-54, 2013.
  65. 김홍록, 이광욱, "여성노인의 여가활동참가와 신체적 건강 및 행복감의 관계", 한국사회체육학회지, 제34권, pp.671-680, 2008.
  66. 국민건강보험공단, "2008 년 한국의료패널 기초 분석보고서 (1), 2009.
  67. 한국보건사회연구원, "한국복지패널 4차년도 조사자료 User's Guide", 데이터 설명회 자료, 2009.
  68. 윤희숙, "민간의료보험 가입이 의료이용에 미치는 영향", 한국개발연구, 제30권, 제2호, pp.99-128, 2008.
  69. 이현복, 현경래, "민간의료보험 가입자 특성과 가입요인에 관한 연구", 사회보장연구, 제27권, 제1호, pp.217-240, 2011.
  70. 허은정, 김지경, "중 고령자의 민간의료보험 가입 및 지출액 결정요인", 소비자학 연구, 제20권, 제4호, pp.107-127, 2009.
  71. 김성옥, "민간보험가입에서의 선택과 의료서비스이용", 제6회 노동패널학술대회자료집, 2005.
  72. 국민건강보험공단, 충북대학교, "국민건강보장을 위한 국민건강보험과 민간의료보험의 역할 설정방안", 2006.
  73. 김동현, 국내민간의료보험시장의 역선택에 관한 실증연구, 경희대대학원 경영학과, 석사학위논문, 2008.
  74. 류건식, 이경희, "생명보험상품에 대한 소비자구매 성향분석", 보험학회지, Vol.58, pp.199-224, 2001.
  75. http://survey.keis.or.kr
  76. M. Bergner and M. L. Rothman, "Health status measures: An overview and guide for selection", Annual Review of Public Health, Vol.8, pp.191-210, 1987. https://doi.org/10.1146/annurev.pu.08.050187.001203
  77. K. L. Ory and D. Bond, "Health promotion behavior, perceived social support, and self reported health of Appalachian elderly", Public Health Nursing, 제6권, 제4호, pp.204-211, 1989. https://doi.org/10.1111/j.1525-1446.1989.tb00598.x
  78. C. E. Ross and C. L. Wu, "The Links between Education and Health", American Sociological Review, Vol.60, No.5, pp.719-45, 1995. https://doi.org/10.2307/2096319
  79. 전경숙, "노년기 건강의 사회적 요인의 성별차이", 한국노년학, 제28권, 제3호, 2008.
  80. S. Arber and H. Cooper, "Gender difference in health in later life: The new paradox?", Social Science and Medicine, Vol.48, No.1, pp.61-76, 1999. https://doi.org/10.1016/S0277-9536(98)00289-5
  81. C. E. Ross and C. E. Bird, "Sex stratification and health lifestyle: Consequences for men's and women's perceived health", Journal of Health and Social Behavior, Vol.35, No.2, pp.161-178, 1994. https://doi.org/10.2307/2137363
  82. 신현구, "노동시장 은퇴자의 은퇴 만족도 및 삶의 만족도", 노동리뷰 3, pp.81-93, 2007.
  83. 배상열, 고대식, 노지숙, 이병훈, 박형수, 박종, "한국노인의 신체활동과 건강관련 삶이 질의 관계", 학국콘텐츠학회논문지, Vol.10, No.10, 2010.
  84. 정순돌, 성민련, "연령진단별 사회적 자본과 삶의 만족도 관계비교", 보건사회연구, Vol.32, No.4, pp.249-272, 2012.
  85. 정민수, 조병희, "지역사회역량이 주민 건강수준에 미치는영향", 보건과 사회과학, 제22권, pp.153-182, 2007.
  86. 강성욱, 유창훈, 오은환, "민간의료보험이 과연 의료이용을 증가시키는가?", 보건경제와정책연구, 제16권, 제1호, pp.139-159, 20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