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I QR코드

DOI QR Code

Factors Affecting Nursing Productivity of Clinical Nurses: Focused on Emotional Intelligence and Burnout

임상간호사의 간호생산성 영향요인: 감성지능과 소진을 중심으로

  • Received : 2015.04.21
  • Accepted : 2015.06.26
  • Published : 2015.09.28

Abstract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investigate the relationship between emotional intelligence, burnout and nursing productivity, to find the factors for nursing productivity need to the efficient management of nursing organization. 255 nurses were collected a structured questionnaire by convenience sampling with 300 beds, Nov. 12-Dec. 26 in 2013. Data were processed SPSS 17.0, using t-test, one way ANOVA, Scheffe test, Pearson's correlation coefficient, and enter multiple regression analysis. These results showed a significant negative correlation between emotional intelligence and burnout, a significant positive correlation between emotional intelligence. Emotional intelligence, total clinical experence, burnout and position had a significant influence on nursing productivity, Nursing productivity explained 43.4% of the variation. Therefore, it demanded that to build the infrastructure for the nursing organization of carrer management, to improve emotional intelligence, to design diverse intervention program for the nurses, to reduce burnout, and to increase work productivity.

Keywords

Nurses;Emotional Intelligence;Burnout;Nursing Productivity

References

  1. 주윤수, 한상숙, "간호사가 지각한 리더의 감성지능과 자신의 감성지능이 조직몰입 및 조직시민행동에 미치는 영향", 한국간호교육학회지, 제19권 제2호, pp.194-202, 2013.
  2. 이정희, 성영희, "간호생산성 향상 전략", 대한간호, 제41권, 제5호, pp.77-79, 2002.
  3. S. D. McNeese, "Increasing employee productivity, job satisfaction and organizational commitment," Hospital Health Service Administration, Vol.41, pp.160-175, 1996.
  4. 박광옥, "간호생산성에 관한 연구 : 관련변수의 검증을 중심으로", 한국간호과학회지, 제24권, 제4호, pp.584-596, 1994.
  5. 김세영, 김은경, 임헌만, 이미영, 박광옥, 이경아, "간호생산성 영향요인 구조모형 분석", 대한간호학회지, 제43권, 제1호, pp.20-29, 2013
  6. 이해정, "간호사의 직무이행도, 업무만족도 및 생산성에 대한 예측인자", 대한간호학회지, 제31권, 제4호, pp.571-583, 2001.
  7. L. T. Lam and S. L Kirby, "Is emotional intelligence An advantage an exploration of the impact of emotional and general intelligence on individual perfomance", Vol.142, No.1, pp.133-143, 2002. https://doi.org/10.1080/00224540209603891
  8. 윤금숙, 김숙영, "직무스트레스와 소진이 간호사의 이직의도에 미치는 영향", 간호행정학회지, 제16권, 제4호, pp.507-516, 2010.
  9. D. C. Vahey, L. H. Aiken, D. M. Sloane, S. P. Clarke, and D. Vargas, "Nurse burnout and patient satisfaction. Medical Care", Vol.42, No.2l, pp.1-18, 2004. doi:10.1097/01.mlr.0000109126.50398.5a, https://doi.org/10.1097/01.mlr.0000108832.39437.9f
  10. 황희복, 임상간호사의 감성지능이 심리적 소진에 미치는 영향, 한양대학교, 석사학위논문, 서울, 2002.
  11. 김주형, 송주은, 이순규, 허수경, 성영희, 이정은, "임상간호사의 감성지능이 조직성과에 미치는 영향 - 조직성과 증진 교육프로그램을 위한 기초연구", 한국간호교육학회지, 제17권, 제1호, pp.80-89, 2011.
  12. 박수미, 박옥임, 문희, "종합병원 간호사의 감정노동과 이직의도와의 관계에서 감성지능의 조절효과", 한국보건사회연구원, 제33권, 제3호, pp.540-564, 2013.
  13. D. Goleman, Emotional intelligence, New York: Bantam Books, 1995.
  14. A. McQueen, "Emotional intelligence in nursing work", Journal of Advanced Nursing, Vol.47, No.1, pp.101-108, 2004. https://doi.org/10.1111/j.1365-2648.2004.03069.x
  15. 고현록, 김정희, "임상간호사의 감성지능과 대인관계능력, 직무만족도의 관계", 한국간호교육학회지, 제3권, 제20호, pp.412-423, 2014.
  16. 한상영, 이영미, "간호사의 감성지능이 조직커뮤니케이션 만족과 직무만족도에 미치는 영향", 한국산학기술학회논문지, 제12권, 제12호, pp.5493-5499, 2011.
  17. 정명숙, 김광점, "감정노동과 상사의 감성지능이 간호사의 직무만족과 조직몰입에 미치는 영향", 병원경영학회지, 제11권, 제4호, pp.1-18, 2006.
  18. 안선정, "초등학교 영양사의 감성지능이 직무만족 과 조직몰입에 미치는 영향", 한국조리학회지, 제19호, 제4호, pp.307-320, 2013.
  19. C. S. Wong and K. S. Law, "The effects of leader and follower emotional intelligence on performance and attitude: An exploratory study", The Leadership Quarterly, Vol.13, pp.243-274, 2002. https://doi.org/10.1016/S1048-9843(02)00099-1
  20. 안정아, 예춘정, 염동문, "간호사의 직무요구, 직무 자원, 감정노동 및 감성지능이 소진에 미치는 영향", 사회과학학회지, 제4권, 제27호, pp.25-43, 2011.
  21. C. Maslach and S. E. Jackson, "The measurement of experienced burnout", Journal of Occupational Behavior, Vol.2, pp.99-113, 1981. https://doi.org/10.1002/job.4030020205
  22. 최혜윤, 정남운, "상담자의 완벽주의 성향, 사회적 지지와 심리적 소진", 한국심리학회지 건강, 제8권, 제2호, pp.279-300, 2002.
  23. 김주현, 이용미, 정혜영, 추현심, 원수진, 권수영, 배혜진, 안혜경, 김은미, 장현정 "임상 간호사의 감정 노동, 감성지능 및 사회적 지지가 직무스트레스에 미치는 영향", 기본간호학회지, 제20권, 제2호, pp.157-167, 2013.
  24. 한수정, "간호사의 감성지능이 경력몰입과 이직의 도에 미치는 영향: 경력몰입의 매개효과", 한국콘텐츠학회논문지, 제10권, 제7호, pp.418-425, 2011.
  25. 고정옥, 박숙경, 이명하, "임상 간호사의 긍정심리역량이 소진에 미치는 영향", 간호행정학회지, 제19권, 제2호, pp.304-314, 2013.
  26. 백다원, 염영희, "임상간호사의 감정노동과 소진의 관계에서 사회적지지와 감성지능의 효과", 간호행정학회지, 제18권, 제3호, pp.271-280, 2012.
  27. 이병호, 김정술, "치과위생사의 소진과 직무만족도 및 이직의도의 관련성", 한국콘테츠학회논문지, 제10권, 제11호, pp.217-227, 2010.
  28. 민하영, "유아교육기관 교사의 우울 및 동료교사/원장의 정서적 지지가 직무소진에 미치는 영향 : 정서적 지지의 주효과와 완충효과를 중심으로", 한국아동학회, 제3권, 제4호, pp.1-14, 2010.
  29. 변대식, 염영희, "임상간호사의 소진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 : 감정노동을 중심으로", 간호행정학회지, 제15권, 제3호, pp.444-454, 2009.
  30. 윤금숙, 김숙영, "직무스트레스와 소진이 간호사의 이직의도에 미치는 영향", 한국간호과학회, 제16권, 제4호, pp.507-516, 2010.
  31. 여아람, 이해정, 진혜경, "간호사의 고객지향성과 간호업무생산성", 간호행정학회지, 제20권, 제2호, pp.167-175, 2014.
  32. 박종선, 박복남, "간호사의 임파워먼트가 직무만족, 업무생산성 및 이직의도에 미치는 영향", 간호행정학회지, 제14권, 제2호, pp.150-158, 2008.
  33. 두은영, 임지영, 서문경애, 김인아, "간호사가 지각하는 내부마케팅활동 정도가 간호사의 이직의도, 간호업무수행 및 간호업무생산성에 미치는 영향", 간호행정학회지, 제11권, 제1호, pp.1-12, 2005.
  34. C. Maslach, Burnout: The cost of caring, Englewood Cliffs, NJ: Prentice-Hall, 1982.
  35. 유순옥, 이소연, 한수옥, 장난순, 김연옥, 허지영, 염영희, "일 병원간호사의 임파워먼트, 업무성과 및 직무만족의 관계", 간호행정학회지, 제12권, 제3호, pp.406-414, 2006.

Cited by

  1. Association between sleep quality and nurse productivity among Korean clinical nurses pp.09660429, 2018, https://doi.org/10.1111/jonm.126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