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I QR코드

DOI QR Code

A Study on the Delusional Characters and Their Narratives of Love in Cartoon Works of Jungae Lee and Shijin Yoo

이정애, 유시진 만화에 나타난 망상형 인물과 연애서사 연구

  • 김혜빈 (행정자치부 창조정부기획과) ;
  • 안상원 (이화여자대학교 국어국문학과)
  • Received : 2016.04.14
  • Accepted : 2016.07.11
  • Published : 2016.08.28

Abstract

This study analyzed the narratives of love of "delusional" characters in the works of Jungae Lee and Shijin Yoo, whose cartoon creations were prominent in the 1990s and the early 2000s. Their delusional characters can be characterized by excessive obsession with their objects of love, rejection of realistic logic, madness, and extreme selfishness. They make a type of characters whose traces have disappeared not only in the South Korean society of the 21st century, where love and dating are included in the discourse of self-development and dramatic pathos is regarded as the waste of feelings, but also in creative works. It is still, however, needed to pay attention to the selfishness and collapse of those delusional characters that reject the order of the world and focus only on their love because they make the audience betray the sentimentality of melodramas stimulated by the popular culture and reconsider the concept of "love" itself. While Jungae Lee displays the progress of delusional characters and their narratives of love toward collectivized compulsion with the Messiah motif of Christianity, Shijin Yoo presents a narrative of delusional characters with lost memories reacting to hysterical fantasies and eventually choosing their collapse. Their two narratives are significant in that they propose the archetype of personal desire eliminated by the narratives of love in melodramas.

Keywords

Delusional Character;Romance Comics;Narratives of Love;Junage Lee;Shijin Yoo

References

  1. 노수인, 한국 순정만화와 일본 소녀만화의 관계 연구(순정만화가들과의 심층인터뷰를 중심으로), 이화여자대학교, 석사학위논문, 1999.
  2. 김소원, "초기 순정만화와 소녀만화의 스토리 형식에 대한 비교연구," 한국콘텐츠학회논문지, 제15권, 제8호, pp.109-118, 2015.
  3. 이선영, 이승진, "순정만화의 장르 세분화 필요성에 관한 연구," 애니메이션연구, 제11권, 제5호, pp.248-265, 2015.
  4. 곽선영, "여성장르로서의 순정만화의 특성에 관한 연구 - 수용자 분석을 중심으로," 만화애니메이션연구, 제5호, pp.237-269, 2001.
  5. 米沢 嘉博, 戰後少女マンガ史 (ちくま文庫), 文庫, 2007.
  6. 서은영, "'순정' 장르의 성립과 순정만화," 대중서사연구, 제37권, pp.147-177, 2015.
  7. 자크 라캉, 자크 라캉 욕망이론, 민승기, 이미선, 권택영 옮김, 문예출판사, 1994.
  8. 박선영, "생후 초기 주체의 심리 구조화에 관한 연구 : 클라인의 망상-분열적 위치와 빅의 피부이론을 중심으로," 라깡과 현대정신분석, 제7권, 제1호, pp.29-59, 2005.
  9. 맹정현, 리비돌로지 -라캉 정신분석의 쟁점들, 문학과지성사, pp.31-59, 2009.
  10. 홍준기, "살바도르 달리 회화의 비판적-망상증 방법에 관한 연구," 철학과현실, 제86호, pp.279-292, 2010.
  11. 박현경, "돈키호테와 햄릿에 나타난 영웅적 꿈과 광기의 욕망충족," 영어 영문학, 제58 권, 제5호, pp.839-858, 2012.
  12. 지그문트 프로이트, 성욕에 관한 세 편의 에세이, 김정일 옮김, 열린책들, 2014.
  13. 지그문트 프로이트, 정신분석학의 근본 개념, 윤희기, 박찬부 옮김, 열린책들, 2004.
  14. 임마누엘 칸트, 판단력 비판, 백종현 옮김, 아카넷, 2009
  15. 홍준기, "헤겔의 주인-노예 변증법과 라깡 : 강박증 임상," 라깡과 현대정신분석, 제9권, 제2호, pp.109-145, 2007.
  16. 지그문트 프로이트, 정신분석 강의, 임홍빈, 홍혜경 옮김, pp.387-388, 2003.
  17. 한병철, 에로스의 종말, 김태환 옮김, 문학과지성사, 2015.
  18. 재클린 사스비, 낭만적 사랑과 사회, 박찬길 옮김, 민음사, 1985.
  19. 슬라보예 지젝, 당신의 징후 즐겨라! : 할리우드의 정신분석, 주은우 옮김, 한나래, 1997.
  20. 미셸 푸코, 광기의 역사, 이규현 옮김, 나남, 20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