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I QR코드

DOI QR Code

The Effect of Different Types of Bullying Defenders on Bullying Behavior: Verification of the Moderating Effect of Empathy

집단따돌림 동조유형이 집단따돌림 가해행위에 미치는 영향: 공감능력의 조절효과 검증

  • 박소현 (신라대학교 사회복지학과)
  • Received : 2016.12.15
  • Accepted : 2017.02.05
  • Published : 2017.02.28

Abstract

This study was designed to test whether middle school students have moderating effect of empathy ability on group bullying behavior. The subjects were 488 middle school students in Busan area, The mean difference test and regression analysis were performed using the SPSS 20 program and the related variables were standardized to show the characteristics of the control effect. The results of this study are as follows: First, as the experiences of the perpetrator and the experience of the autonomous group, the group bullying behaviors were higher, and it was confirmed that the perpetrators were important variables for predicting the bullying behaviors. As a predictor of bullying behavior, it was identified as an important variable. Second, empathy ability has a moderating effect of alleviating the relationship between perpetrator's harmony and bullying behavior, and the relationship between onlooker and bullying behavior. Third, according to gender analysis, male students were more exposed to bullying behaviors than female students. Through these discussions, practical suggestions for social welfare, academic suggestions, and suggestions for follow-up studies were made.

Keywords

Type of Group Bullying;Bullying Behavior;Empathy Ability

References

  1. 여성가족부, 3.30.보도, 2011.
  2. 여성가족부, "청소년 유해환경접촉종합실태조사," 2012.
  3. D. Olweus, "bully victim problems among school children: Basic fact and effects of school based intervention program," The Development and Treatment of Childhood Aggression. NJ: Lawrence Earlbaum, pp.411-448, 1991.
  4. 김보은, 최수미, "초기청소년의 도덕적 추론이 또래 가해행동에 미치는 영향: 동조성의 조절효과와 공감의 매개효과," 청소년학연구, 제23권, 제3호, pp.29-52, 2016.
  5. 조규향, 학교 폭력 방지와 정부의 대책, 대외심포지움, 1999.
  6. 김희화, "청소년의 집단괴롭힘과 학교생활 특성에 관한 연구," 청소년학 연구, 제8권, 제2호, pp.119-14, 2001.
  7. 청소년 폭력예방재단, 학교폭력, 고통받는 아이들을 위해 무엇을 할 것인가?, 서울;한울림, 2013.
  8. C. Salmivalli, K. Lagerspetz, K. Bjorkqvist, K. Osterman, and Kaukiainen, "A bullying as a group process: Participant roles and their relations to social status within the group," Aggressive behavior, Vol.22, No.1, pp.1-15, 1996.
  9. 우채영, 박아청, 정현희, "성별 및 학교급별에 따른 청소년의 인간관계, 스트레스, 우울과 자살생각 간의 구조적 관계," 교육심리연구, 제24권, 제1호, pp.19-38, 2010.
  10. 박성희, 공감, 공감적 이해, 서울: 원미사, 1994.
  11. 송근혜, 대학생의 도덕적 자아, 자기통제력, 공감 및 도덕적 행동간의 구조적관계분석, 동아대학교박사학위논문, 2013.
  12. 이규미, 구자경, 김은정, 이시형, "외톨이 청소년의 심리사회적 특성에 관한역구," 한국 심리학회지: 상담 및 심리치료, Vol.13, No.1, pp.147-162, 2001.
  13. 신나민, "청소년또래 괴롭힘의 참여유형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들: 공감구인을 중심으로," 청소년 복지연구, 제14권, 제4호, pp.25-45, 2012.
  14. 차윤희, 박경자, "또래 괴롭힘 상황에서 학령기아 동의 역할과 사회적이해," 생애학회지, 제1권, 제1호, pp.47-67, 2011.
  15. 강민주, 신은경, 강수아, "한국청소년들의 인트넷 사용과 심리사회적 발달관계에 관한 연구 동향분석," 청소년학연구, 2015.
  16. 김현주, "집단따돌림에서 동조집단 유형화 연구," 청소년복지연구, 2003.
  17. C. Salmivalli, "Bulling and the peer group: A review," Aggressive and violent Behaviour, Vol.15, No.2, pp.112-120, 2010. https://doi.org/10.1016/j.avb.2009.08.007
  18. 서미정, 또래 괴롭힘 완화요인의 탐색: 주변또래의 유형분석을 중심으로, 부산대학교, 박사학위청구 논문, 2006.
  19. 심희옥, "또래 괴롭힘과 대인간 행동특성에 관한 횡단 및 단기 종단 연구: 참여자 역할을 중심으로," 아동학회지, Vol.26, No.5, pp.263-279, 2005.
  20. 권유란, 특성화 고등학생용 집단따돌림 방관태도 감소프로그램 개발, 경북대학교, 박사학위논문, 2013.
  21. 윤주영, 아동이 지각한 아버지의 양육행동과 사회성 발달간의 관계: 형제수와 출생순위를 중심으로, 성신여자대학교, 석사학위논문, 2002.
  22. 김연화, 한세영, "아동의 또래 괴롭힘 참여 유형의 판별변인 분석," 한국아동학회, 제32권, 제3호, pp.19-41, 2011.
  23. C. P. Bradshaw and T. E. Waasdorp, Measuring and changing a "culture of bullying," School Psychology Review, Vol.38, No.3, pp.356-361, 2009.
  24. 이상미, 초등학생의 공감 및 자기존중감 수준에 따른 집단따돌림 동조유형의 차이연구, 한국교원대학교, 석사학위논문, 2008.
  25. Hawkins, 2011.
  26. 이훈구, 교실이야기, 서울: 법문사, 2001.
  27. 권정안, "중학생을 대상으로 한 공감 훈련프로램의 개발," 한국아동교육학회지, 제10권, 제1호, pp.67-76, 2001.
  28. 조성호, 이희경, "공감과 마음이해 : 종합적 접근," 가톨릭대학교 인간학연구소, 15(2008, 가을호), 2008.
  29. 주경숙, "항공 및 관광서비스 전공 여대생의 공감 능력, 문화적 역량에 관한 연구," 한국콘텐츠학회논문지, 제16권, 제10호, pp163-174, 2016.
  30. M. H. Davis, "The effects of dispositional empathy on emotional reactions and helping : A multimediational approach jourmal of personality," Vol.51, pp.167-184, 1983. https://doi.org/10.1111/j.1467-6494.1983.tb00860.x
  31. 신은경, "부모의 자아존중감 수준에 따른 유아의 자아탄력성," 미래유아교육학회, 제20권, 제3호, pp.89-112, 2013.
  32. 곽금주, "한국의 왕따 예방프로그램," 한국심리학회지, 2008.
  33. 최은숙, 채준호, "집단따돌림 가해, 피해 경향과 관련된 심리적 요인에 관한 일 연구," 인간이해, 제21권, 제0호, pp.109-136, 2000.
  34. 청소년대화의 광장, "청소년의 또래관계, 청소년 문제 토론광장," 한국청소년 상담원, 1999.
  35. 서울시교육청, 1999.
  36. 전병성, 공감과 이타행동과의 관계, 충남대학교대학원, 석사학위논문, 2003.
  37. I. Whitney and P. K Smith, "A survey of the nature and extent of bullying in junior/middle and secondary schools," Educational research, Vol.35, No.1, pp.3-25, 1993. https://doi.org/10.1080/0013188930350101
  38. 윤성우, 이영호 "집단따돌림 방관자에 대한 또래 지지프로그램의 효과," 한국심리학회지, 제20권, 제3호, pp.271-291, 20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