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I QR코드

DOI QR Code

The Relationship between Self-rated Health and Depression in the Elderly with Chronic Illness -Moderating Effect of Satisfaction with Social Relationship and Leisure-

만성질환을 가진 노인의 주관적 건강과 우울인식의 관계 -사회적 친분관계 만족과 여가생활 만족의 조절효과-

  • 이진향 (거제대학교 사회복지과) ;
  • 오미옥 (거제대학교 사회복지과)
  • Received : 2016.12.15
  • Accepted : 2016.12.23
  • Published : 2017.02.28

Abstract

The main objectives of this study are to examine the effects of self-rated health on depression and to examine the moderating effect of satisfaction with social relationship and leisure on relationship between self-rated health and depression in the elderly with chronic illness. To do this, we analyzed 4,831 elderly people with chronic illness using the 10th Korea Welfare Panel data in 2015. To investigate the moderating effects of variables, we conducted a hierarchial regression analysis and confirmed the change $R^2$. As a result of that, first, subjective health, satisfaction with social relationship and satisfaction with leisure had a direct impact on depression. The results show that the better self-rated health of the elderly is, the higher satisfaction with social relationship is and the higher satisfaction with leisure is, the lower depression is. Second, it was found that satisfaction with social relationship and leisure was moderating variables in the relationship of subjective health and depression. This shows that the approach to the subjective aspect of the parties is important rather than the quantitative approach to the social interaction or leisure life. Based on this results, this study has proposed the implications and limitations of it and suggestions for further study.

Keywords

The Elderly with Chronic Illness;Depression;Self-rated Health;Satisfaction with Social Relationship;Satisfaction with Leisure

References

  1. 김희년, 서홍란, "자기효능감이 요보호독거노인의 우울수준에 미치는 영향에 관한 연구," 노인복지연구, 제48권, pp.59-82, 2010.
  2. 보건복지부, 노인실태조사 2014, 2014.
  3. A. Akincigil, M. Olfson, M. Siegel, K. A. Zurlo, J. T. Walkup, and S. Crystal, "Racical and ethnic disparities in depression care in communitydwelling elderly in the United States," American Journal of Public Health, Vol.102, No.2, pp.319-328, 2012. https://doi.org/10.2105/AJPH.2011.300349
  4. National Center for Chronic Disease and Health Prevention, 2011.
  5. Ministry of Health and Welfare. National Elderly Survey 2008, 2008.
  6. Ministry of Health and Welfare. National Elderly Survey 2011, 2011.
  7. 임지혜, "노인의 우울증세와 만성질환과의 관련성," 디지털융합복합연구," 제12권, 제6호, pp.481-490, 2014.
  8. W. Katon and P. Ciechanowski, "Impact of major depression and chronic medical illness," Journal of Psychomatic Research, Vol.53, pp.859-863, 2002. https://doi.org/10.1016/S0022-3999(02)00313-6
  9. http://consultgerirn.org/uploads/File/, 2007.
  10. 박인옥, 김진세, 이강준, 정인과, "한국노인의 우울요인," 노인정신의학, 제2권, 제1호, pp.47-63, 1998.
  11. 이정애, 김지미, "노인의 우울과 건강수준과의 관련성," 한국노년학, 제30권, 제4호, pp.1311-1327, 2010.
  12. 이인정, "재가복지서비스 이용노인의 우울 수준과 우울 영향요인에 관한 연구: 일반노인과의 비교를 중심으로," 보건사회연구, 제32권, 제4호, pp.31-65, 2012.
  13. 김영태, "독거노인의 개인적 속성이 정신건강에 미치는 영향," 노인복지연구, 제59권, pp.187-208, 2013.
  14. 정덕진, "장애 노인의 주관적 건강이 우울에 미치는 영향에 대한 심리사회적 자원의 조절효과. 보건사회연구, 제34권, 제2호, pp.247-275, 2014.
  15. 김희주, 주경희, "한국적 성공적 노후척도를 활용한 노인의 삶의 만족에 관한 연구," 노인복지연구, 제41권, pp.125-158, 2008.
  16. 이미숙, "도시거주 노인의 만성질환과 우울증세의 상관성 및 사회관계망의 효과에 대한 연구," 보건과 사회과학, 제27권, pp.5-30, 2012.
  17. 서홍란, 정윤정, 김희년, "신체적 질환이 노인 우울에 미치는 영향과 자기돌봄행위의 조절효과," 노인복지연구, 제61권, pp.57-84, 2013.
  18. 민응기, 장상희, "노인복지에서의 여가의 중요성과 노인여가의 활성화 방안," 사회복지연구, 제11권, pp.41-70, 2012.
  19. 김동규, 노인의 종교 및 사회활동이 삶의 만족도에 미치는 영향에 관한 연구, 목원대학교 석사학위논문, 2000.
  20. D. R. Taaffe, T. B. Harris, R. Ferrucci, J. Rowe, and T. E. Seeman, "Cross-sectional and prospective relationships of interaction-6 and c-reactive protein with physical performance in elderly persons: MacArthur studies of successful aging," Journal of Gerontology series A:Biological and Medical Science, Vol.55, pp.709-715, 2000. https://doi.org/10.1093/gerona/55.12.M709
  21. 김현국, 박영순, 송영명, "노인의 대인관계 정도 및 여가활동 참여가 노년기 우울과 노후생활 만족도에 미치는 영향," 한국여가레크레이션학회지, 제36권, 제1호, pp.1-15, 2012.
  22. 한국보건사회연구원, 2015년 한국복지패널 기초분석 보고서, 2016.
  23. J. Zunanek, J. P. Robinson, and Y. Iwasaki, "The relationship between stress, health and physically active leisure as a function of life-cycle," Leisure Sciences, Vol.20, No.4, pp.253-275, 1998. https://doi.org/10.1080/01490409809512286
  24. A. Szalai, The use of time: daily activities of urban and suburbon populations in twelve countries, The Hague: Mouton, 1972.
  25. P. B. Klein, Principles and Practice of Structural Equation Modeling(3rded..), Guiford Press, 2010.
  26. 이성은, "만성질환 노인의 주관적 건강사태와 생활만족도의 관계에서 경제활동참여의 조절효과," 정신보건과 사회사업, 제40권, 제1호, pp.234-262, 2012.
  27. 김동배, 손의성, "한국 노인의 우울관련 변인에 관한 메타분석," 한국노년학, 제25권, 제4호, pp.167-187, 2005.
  28. H. S. Jeon, R. E. Dunkle, and B. L. Roberts, "Worries the oldest-old," Health and Social Work, Vol.31, pp.256-265, 2006. https://doi.org/10.1093/hsw/31.4.256
  29. J. A. Son, S. R. Suh, and M. H. Kim, "Factors related to depression of rural elders," Journal of Korean Gerontological Nursing, Vol.17, No.1, pp.56-64, 2015. https://doi.org/10.17079/jkgn.2015.17.1.56
  30. 신혜종, 박명숙, "농촌노인의 우울감에 미치는 영향요인 연구," 사회과학연구, 제50권, 제2호, pp.115-141, 2011.
  31. M. R. Kim, "Stressors of older adults and the effect of adult children's support on their happiness and depressive symptoms," Korean Journal of Social Welfare Research, Vol.32, pp.1-27, 2012.
  32. 이현주, 강상경, 이준영, "노인 우울증에 대한 사회경제적 지위요인과 건강행태요인에 관한 연구," 한국노년학, 제28권, 제4호, pp.1129-1145, 2009.
  33. 박형수, 정미화, 유진호, "우리나라 노인의 배우자 유무와 우울과의 관련성," 한국전자통신학회논문지, 제7권, 제5호, pp.1181-1187, 2012.
  34. 전해숙, 강상경, "노년기 우울궤적의 예측요인: 한국복지패널을 이용하여," 한국노년학, 제29권, 제4호, pp.1611-1628, 2009.
  35. C. L. Leibson, J. Garrard, N. Nitz, L. Waller, M. Indritz, J. Jackson, S. J. Rolnick, and L. Luepke, "The role of depression in the association between self-rated physical health and clinically defined illness," The Gerontologist, Vol.39, No.3, pp.291-298, 1999. https://doi.org/10.1093/geront/39.3.291
  36. 김명용, 전혜정, "노인의 정보기술 이용여부와 이용만족도가 우울에 미치는 영향," 노인복지연구, 제71권, 제1호, pp.85-110, 2016.
  37. 남기민, 박현주, "노인의 종교활동과 사회활동참여가 삶의 만족도에 미치는 영향-우울과 죽음불안의 매개효과를 중심으로," 노인복지연구, 제49권, pp.405-427, 2010.
  38. 노병일, 오영선, 지역 노인의 사회적 지지와 우울, 다운샘메디컬투데이, 2005.
  39. 유정헌, 성혜영, "노년기 우울에 대한 가족관계 만족도의 중재효과," 한국노년학, 제29권, 제2호, pp.717-728, 2009.
  40. 김춘길, "재가노인의 가족지지, 건강지각, 우울과의 관계," 노인간호학회지, 제9권, 제1호, pp.14-21, 2007.
  41. 김미호, 문재우, "노인의 가족관계와 사회적 관계가 우울과 자살생각에 미치는 영향," 한국케어매니지먼트연구, 제10권, pp.1-26, 2013.
  42. 박차상, 김옥희, 엄기욱, 이경남, 정상양, 배창진, 한국노인복지론, 학지사, 2006.
  43. 송지준, 엄인숙, "중년과 노인의 여가활동유형과 우울, 고독감 간의 관계," 관광연구, 제23권, 제1호, pp.43-62, 20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