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I QR코드

DOI QR Code

임상간호사의 공감만족, 공감피로, 소진이 긍정심리자본에 미치는 영향

Influences of Compassion Satisfaction, Compassion Fatigue, and Burnout on Positive Psychological Capital of Clinical Nurses

  • 정은 (광양보건대학교 간호학과) ;
  • 정미라 (한영대학교 간호학과)
  • 투고 : 2018.01.09
  • 심사 : 2018.02.17
  • 발행 : 2018.03.28

초록

본 연구는 임상간호사의 공감만족, 공감피로, 소진, 긍정심리자본의 관련성을 파악하고, 임상실무현장에서 임상간호사의 긍정심리자본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을 규명하기 위한 서술적 조사연구이다. 본 연구의 대상자는 Y시에 소재하고 있는 3개 종합병원에 근무하는 간호사를 대상으로 하였으며, 193부를 최종 분석에 사용하였다. 수집된 자료는 IBM SPSS Statistics 20.0 프로그램을 사용하여 기술통계, t-test, one-way ANOVA, Scheffe, Pearson's correlation coefficient, 다중회귀분석을 통해 분석하였다. 연구결과 긍정심리자본은 공감만족(r=.662, p<.010), 소진(r=-.387, p<.010)에 유의한 상관관계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다중회귀분석결과 긍정심리자본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은 공감만족, 소진, 직위였으며 이들의 설명력은 55.5%였다(F=30.88, p<.001). 본 연구결과를 바탕으로 임상간호사의 긍정심리자본을 높이기 위해서는 공감만족을 증진시키고 소진을 감소시키는 중재 프로그램 개발이 필요할 것으로 생각된다.

키워드

공감만족;공감피로;소진;긍정심리자본;임상간호사

참고문헌

  1. 박현주, "임상간호사의 정서노동, 정서표현과 소진," 간호행정학회지, 제15권, 제2호, pp.225-232, 2009.
  2. 김성렬, 김혜영, 강정희, "Type D 성격 유형에 따른 간호사의 공감피로, 소진, 공감만족 및 직무스트레스," 간호행정학회지, 제20권, 제3호, pp.272-280, 2014. https://doi.org/10.11111/jkana.2014.20.3.272
  3. F. Luthans, "Positive organizational behavior: Developing and managing psychological strengths," The Academy of Management Executive, Vol.16, No.1, pp.57-75, 2002.
  4. 최용득, 이동섭, "긍정심리자본의 효과: 지각된 성과, 이직의도, 직장에서의 행복, 주관적 안녕감과의 관계," 한국인사.조직학회 발표논문집, 제2호, pp.74-100, 2011.
  5. 이미영, 김계하, "수간호사의 변혁적 리더십이 일반간호사의 심리적 안녕감, 스트레스 및 신체화에 미치는 영향-긍정심리자본의 매개 효과를 중심으로," 간호행정학회지, 제18권, 제2호, pp.165-175, 2012.
  6. T. Sun, X. W. Zhao, L. B. Yang, and L. H. Fan, "The impact of psychological capital on job embeddedness and job performance among nurses: a structural equation approach," Journal of Advanced Nursing, Vol.68, No.1, pp.69-79, 2012. https://doi.org/10.1111/j.1365-2648.2011.05715.x
  7. B. H. Stamm, The Concise ProQOL Manual(2nd ed.), Pocarello, ID: ProQOL.org., 2010.
  8. 이순늠, 김정아, "간호사의 공감만족에 대한 국내 연구 분석," 한국산학기술학회논문지, 제17권, 제9호, pp.599-609, 2016. https://doi.org/10.5762/KAIS.2016.17.9.599
  9. 김주이, 이태화, "간호근무환경, 공감피로 및 공감 만족이 간호사의 소진에 미치는 영향," 임상간호연구, 제22권, 제2호, pp.109-117, 2016. https://doi.org/10.22650/JKCNR.2016.22.2.109
  10. 이정민, 염영희, "간호사의 직무스트레스, 공감피로 및 공감만족이 소진에 미치는 영향," 간호행정학회지, 제19권, 제5호, pp.689-697, 2013. https://doi.org/10.11111/jkana.2013.19.5.689
  11. 전수영, "간호사의 소진, 감정노동 및 긍정심리 자본이 직무만족에 미치는 영향," 간호행정학회지, 제23권, 제2호, pp.201-210, 2017. https://doi.org/10.11111/jkana.2017.23.2.201
  12. 고정옥, 박숙경, 이명하, "임상간호사의 긍정심리 역량이 소진에 미치는 영향," 간호행정학회지, 제19권, 제2호, pp.304-314, 2013. https://doi.org/10.11111/jkana.2013.19.2.304
  13. 서유빈, 김복남, 민아리, "임상간호사의 긍정심리 자본이 조직몰입과 고객지향성에 미치는 영향," 간호행정학회지, 제21권, 제1호, pp.10-19, 2015. https://doi.org/10.11111/jkana.2015.21.1.10
  14. F. Faul, E. Erdfelder, A. G. Lang, and A. Buchner, "G*Power 3: A flexible statistical power analysis program for the social, behavioral, and biomedical sciences," Behavior Research Methods, Vol.39, pp.175-191, 2007. https://doi.org/10.3758/BF03193146
  15. C. R. Figley, Compassion Fatigue: Coping with secondary traumatic stress disorder in those who treat the traumaticed, New York: Brunner/Mazel, 1995.
  16. F. Luthans, B. J. Avolio, J. B. Avey, and S. M. Norman, "Positive psychological capital: Measurement and relationship with performance and satisfaction," Personnel Psychology, Vol.60, pp.541-572, 2007. https://doi.org/10.1111/j.1744-6570.2007.00083.x
  17. 최용득, 조직맥락에서의 긍정심리역량의 선행요인과 결과에 관한 연구, 서강대학교, 석사학위논문, 2009.
  18. 한미영, 이민숙, 배주영, 김영숙, "임상간호사의 간호근무환경, 공감피로 및 공감만족이 소진에 미치는 영향," 간호행정학회지, 제21권, 제2호, pp.193-202, 2015. https://doi.org/10.11111/jkana.2015.21.2.193
  19. 전소영, 하주영, "응급실 간호사의 외상 사건 경 험과 전문직 삶의 질 및 신체적 증상," 성인간호학회지, 제24권, 제1호, pp.64-73, 2012. https://doi.org/10.7475/kjan.2012.24.1.64
  20. P. L. Burston and J. F. Stichler, "Nursing work environment and nurse caring: Relationship among motivational factors," Journal of Advanced Nursing, Vol.66, No.8, pp.1819-1831, 2010. https://doi.org/10.1111/j.1365-2648.2010.05336.x
  21. C. Hooper, J. Craig, D. Janvrin, M. A. Wersel, and E. Reimels, "Compassion satisfaction, burnout, and compassion fatigue among emergency nurses compared with nurses in other seleted in patient specialties," Journal of Emergency Nursing, Vol.36, No.5, pp.420-427, 2010. https://doi.org/10.1016/j.jen.2009.11.027
  22. B. H. Stamm, Secondary traumatic stress: Self-care issue for clinicians, researchers, and educators, 2nd ed., Bltimore, MD: Sidran Press, 1999.
  23. B. H. Stamm, Measuring compassion satisfaction as well as fatigue: Developmental history of the compassion fatigue and satisfaction test, Psychosocial stress series, 24, Treating compassion fatigue 107-119, New York: Brunner-Routledge, 2002.
  24. 이자영, "공감피로에 대한 고찰: 상담자를 위한 제언," 상담학연구, 제11권, 제1호, pp.19-36, 2010.
  25. 김선화, 이태화, "임상간호사의 공감피로, 신체화 증상 및 침묵반응의 관계," 성인간호학회지, 제26권, 제3호, pp.362-371, 2014. https://doi.org/10.7475/kjan.2014.26.3.362
  26. 변대식, 염영희, "임상간호사의 소진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 간호행정학회지, 제15권, 제3호, pp.444-454, 2009.
  27. P. Valent, Survival strategies: A frame work for under standing secondary traumatic stress and coping in helpers, New York: Brunner/Mazel, 1995.
  28. S. Sexton, "Vicarious traumatization of counsellors and effects on their work places," Journal of Guidance & Counselling, Vol.27, pp.393-403, 1999. https://doi.org/10.1080/03069889908256279
  29. B. Lombardo and C. Eyle, "Compassion fatigue: A nurse's primer," The Online Journal of Issues in Nursing, Vol.16, No.1, Manuscript.3, 2011.
  30. 배연희, 이태화, "병원 간호사의 폭력경험과 전문직 삶의 질과의 관계," 간호행정학회지, 제21권, 제5호, pp.489-500, 2015. https://doi.org/10.11111/jkana.2015.21.5.489
  31. 이현정, 수술실 간호사와 일반병동 간호사의 업무스트레스, 소진 경험 비교연구, 전남대학교, 석사학위논문, 2000.
  32. 김인숙, 서유빈, 김복남, 민아리, "임상간호사의 긍정심리자본이 조직몰입과 고객지향성에 미치는 영향," 간호행정학회지, 제21권, 제1호, pp.10-19, 2015. https://doi.org/10.11111/jkana.2015.21.1.10
  33. 양승경, 정은, "임상간호사의 긍정심리자본과 셀프리더십이 직무만족에 미치는 융복합적 효과," 디지털융복합연구, 제15권, 제6호, pp.329-337, 2017. https://doi.org/10.14400/JDC.2017.15.6.329
  34. M. P. Seligman, T. A. Steen, N. S. Park, and C. Peterson, "Positive psychology progress: empirical validation of interventions," American Psychologist, Vol.60, No.5, pp.410-421, 2005. https://doi.org/10.1037/0003-066X.60.5.410
  35. 이승희, 박주영, 이경민, 신은혜, 박정미, 남현아, 노성배, "간호사의 조직몰입도와 긍정심리자본이 직무소진에 미치는 융복합적 영향," 디지털융복합연구, 제14권, 제6호, pp.335-345, 2016. https://doi.org/10.14400/JDC.2016.14.6.335
  36. C. R. Figley and B. H. Stamm, Psychometric review of compassion fatigue self test, Luther ville, MD: Sidran Press, 1996.
  37. F. Luthans, C. M. Yousse-Morganf, and B. J. Avolio, Psychological capital and beyond, New York: Oxford University Press, 2015.
  38. 이미영, 김계하, "수간호사의 변혁적 리더십이 일반간호사의 심리적 안녕감, 스트레스 및 신체화에 미치는 영향-긍정심리자본의 매개 효과를 중심으로," 간호행정학회지, 제18권, 제2호, pp.166-175, 20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