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I QR코드

DOI QR Code

Influence of Personality Traits, Social Support, and Career Decision Self-efficacy on Career Preparation Behavior in Nursing College Students

간호대학생의 성격특성, 사회적지지, 진로결정 자기효능감이 진로준비행동에 미치는 영향

  • Received : 2018.01.24
  • Accepted : 2018.02.19
  • Published : 2018.03.28

Abstract

This study was examined to confirm the influence of personality traits, social support, and career decision self-efficacy on career preparation behavior in nursing college students based on the social recognition career self-management model. The subjects were nursing students attending 3rd and 4th grade in two nursing colleges in Gwangju and Chonnam area. The 208 data collected were analyzed by descriptive statistics, Pearson's correlation analysis, and multiple regression analysis with SPSS 23.0 for windows. Personality traits, social support, and career decision self-efficacy were positively correlated with career preparedness behaviors. Conscientiousness and career decision self-efficacy were reported to have a statistically significant effect on career preparation behavior. Extraversion and social support were reported to have no statistically significant effect on career preparation behavior. These findings suggest that in order to promote career preparation behavior of nursing college students, the strategies to improve conscientiousness and career decision self-efficacy should be provided in nursing education field.

Keywords

Personality Traits;Social Support;Career Decision Self-efficacy;Career Preparation Behavior

Acknowledgement

Supported by : 송원대학교

References

  1. 김은아, 장금성, "간호대학생의 대학생활적응 예측모형 구축," 한국간호교육학회지, 제18권, 제2호, pp.321-322, 2012.
  2. 오영호, "2025년까지의 우리나라 간호사 인력의 수요 및 공급 전망," 보건경제와 정책연구, 제16권, 제3호, pp.139-161, 2010.
  3. Z. C. Can, W. S. Tam, M. K. Lung, W. Y. Wong, and C. WChau, "A systematic literature review of nurse shortage and the intention to leave," J, of Nursing Management, Vol.21, No.4, pp.605-613, 2013. https://doi.org/10.1111/j.1365-2834.2012.01437.x
  4. 이태화, 강경화, 고유경, 조성현, 김은영, "국내외 간호사 인력정책의 현황과 과제," 간호행정학회지, 제20권, 제1호, pp.106-116, 2014. https://doi.org/10.11111/jkana.2014.20.1.106
  5. 대한간호협회, "입학정원 확대해도 뒷걸음치는 간호사 순증가율," 대한간호, 제52권, 제1호, pp.21-22, 2014.
  6. 병원간호사회, 병원간호인력 배치현황 실태조사, http://www.khna.or.kr/web/information/resourc e.php, 2016.11.17.
  7. 박순주, "진로교육이 간호대학생의 진로발달에 미치는 효과," 한국간호교육학회지, 제18권, 제2호, pp.259-267, 2012. https://doi.org/10.5977/jkasne.2012.18.2.259
  8. 이경아, 김진현, "간호대학생의 진로결정 자기효능감과 진로탐색행동 및 진로결정몰입 대한 인식," 간호학의 지평, 제12권, 제1호, pp.42-49, 2015.
  9. 김봉환, 김계현, "대학생의 진로결정수준 진로준비행동의 발달 및 이차원적 유형화," 한국심리학회지 상담 및 상담치료, 제9권, 제1호, pp.311-333, 1997.
  10. 이승구, 이제경, "한국 대학생의 취업목표에 따른 취업준비행동 및 첫 직장 만족도 차이," 진로교육연구, 제21권, 제3호, pp.1-25, 2009.
  11. 고영지, 김인경, "간호학생의 간호전문직관과 진로준비행동 간의 관계," 한국간호교육학회지, 제17권, 제1호, pp.62-71, 2011. https://doi.org/10.5977/JKASNE.2011.17.1.062
  12. 문인오, 이경완, "간호대학생의 전공만족도, 진로 탐색효능감이 진로탐색행동에 미치는 영향," 한국간호교육학회지, 제16권, 제1호, pp.83-91, 2010. https://doi.org/10.5977/JKASNE.2010.16.1.083
  13. 성지아, 방소연, 김순이, "간호대학생의 간호전문 직관과 진로정체감이 진로준비행동에 미치는 영향," 전인건강과학회지, 제2권, 제2호, pp.29-38, 2012.
  14. 장태정, 문미경, "간호대학생의 진로준비행동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 간호행정학회지, 제22권, 제4호, pp.344-352, 2016. https://doi.org/10.11111/jkana.2016.22.4.344
  15. 정효주, 채민정, "남자 간호대학생의 전공만족도와 셀프리더십이 진로준비행동에 미치는 영향," 예술인문사회융합멀티미디어논문지, 제7권, 제5 호, pp.05-117, 2017.
  16. 박현희, 김순이, "간호대학생이 학업적 자기효능감과 회복탄력성이 진로준비행동에 미치는 영향," 한국엔터테인먼트산업학회논문지, 제10권, 제6호, pp.369-378, 2016.
  17. R. W. Lent and S. D. Brown, "Social cognitive model of career self-management: Toward a unifying view of a adaptive career behavior across the life span," J. of Counseling Psychology, Vol.60, No.4, pp.557-568, 2013. https://doi.org/10.1037/a0033446
  18. R. W. Lent, S. D. Brown, and G. Hackett, "Toward a unifying social cognitive career theory of career and academic interest, choice, and performance," J. of Vocational Behavior, Vol.45, No.1, pp.79-112, 1994. https://doi.org/10.1006/jvbe.1994.1027
  19. A. Bandura, Social foundations of thought and action: A social cognitive theory, Englewood Cliffs, NJ: Prentice Hall, 1986.
  20. R. W. Lent and S. D. Brown, "Integrating person and situation perspectives on work satisfaction: A social-cognitive view," J. of Vocational Behavior, Vol.69, No.2, pp.236-247, 2006. https://doi.org/10.1016/j.jvb.2006.02.006
  21. G. W. Allport, Pattern and Growth in Personality, New York City, NY: Holt, Rinehart & Winston, 1961.
  22. K. B. Lee and M. C. Ashton, "Psychometric properties of the HEXACO personality inventory," Multivariate Behavioral Research, Vol.39, No.2, pp.329-358, 2004. https://doi.org/10.1207/s15327906mbr3902_8
  23. 전미리, 김봉환, "대학생의 성격 5요인과 진로준 비행동의 관계에서 진로결정 자기효능감의 매개 효과, 한국심리학회지: 상담 및 심리치료," 제27권, 제2호, pp.445-461, 2015.
  24. 최영훈, 박세영, "성격 5요인과 스트레스 대처방식이 대학졸업자의 취업에 미치는 영향: 진로준비 행동의 매개효과를 중심으로," 사회과학연구, 제40회, 제3호, pp.83-111, 2016.
  25. 박지원, 사회적 지지 척도 개발을 위한 일 연구, 연세대학교, 박사학위논문, 서울, 1995.
  26. N. E. Betz, "Implications of the null environment hypothesis for women's career development and for counseling psychology," The Counseling Psychologist, Vol.17, No.1, pp.136-144, 1989. https://doi.org/10.1177/0011000089171008
  27. 김종운, 김현희, "전문대학생이 지각한 사회적 지지, 진로결정수준, 진로결정자기효능감 및 진로 준비행동 간의 구조관계분석," 학습자중심교과교육연구, 제16권, 제2호, pp.741-766, 2016.
  28. 유수복, 윤혜미, "대학생의 진로장벽과 사회적 지지가 진로자기효능감과 진로준비행동에 미치는 영향," 한국가족복지학, 제19권, 제3호, pp.405-421, 2014.
  29. K. M. Taylor and N. E. Betz, "Applications of self-efficacy theory to the understanding and treatment of career indecision," J. of Vocational Behavior, Vol.22, No.1, pp.63-81, 1983. https://doi.org/10.1016/0001-8791(83)90006-4
  30. 주영주, 고경이, 정유진, "대학생의 긍정적 정서, 사회적지지, 진로결정자기효능감, 결과기대가 진로준비행동 및 진로만족에 미치는 영향," 진로교육연구, 제28권, 제3호, pp.65-83, 2015.
  31. 황지영, 박재황, "대학생의 진로준비행동과 관련 변인들간의 구조적 관계," 직업교육연구, 제34권, 제5호, pp.73-101, 2015.
  32. M. C. Ashton and K. Lee, "The HEXACO-60: A short measure of the major dimensions of personality," J. of personality assessment, Vol.91, No.4, pp.340-345, 2009. https://doi.org/10.1080/00223890902935878
  33. 조명실, 최경숙, "후기 청소년의 자아정체감, 사회적 지지, 진로결정 자기효능감이 진로성숙 및 진로준비행동에 관계모형 검증," 상담학연구, Vol.8, No.3, pp.1085-1099, 2007.
  34. N. E. Betz, K. L, Klein, and K. M. Taylor, "Evaluation of a short from of the career decision-making self-efficacy scale," J. of Career Assessment, Vol.4, No.1, pp.47-57, 1996. https://doi.org/10.1177/106907279600400103
  35. 이기학, 이학주, "대학생의 진로태도성숙정도에 대한 예언 변인으로서의 자기효능감 효과 검증에 대한 연구," 한국심리학회지: 상담 및 심리치료, 제12권, 제1호, pp.127-136, 2000.
  36. 이명숙, 대학생의 진로자기효능감과 진로장애지각․진로준비행동 간의 관계분석, 전주대학교, 석사학위논문, 전주, 2003.
  37. 구현영, 박옥경, 정선영, "간호대학생의 진로행동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에 대한 경로 분석-사회인 지진로이론을 중심으로," 아동간호학회지, 제23권, 제1호, pp.10-18, 2017.
  38. 정미경, "대학생의 진로장벽과 진로결정간 관계에서 진로결정 자기효능감과 진로준비행동의 매개효과 분석," 한국교육학연구, 제21권, 제3호, pp.85-106, 2015.
  39. 이종찬, 홍아정, "대학생의 셀프리더십, 진로결정 자기효능감, 진로준비행동, 고용가능성에 차이와 영향을 미치는 개인적 특성," HRD연구, 제15권, 제3호, pp.215-245, 20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