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I QR코드

DOI QR Code

Study on the Experiences of Women Who Visit a Fortune Teller -focused on women in their twenties and thirties-

점복자를 찾아가는 여성들의 경험에 관한 연구 -20~30대 여성을 중심으로-

Chae, Gayoung;Joo, Eunsun
채가영;주은선

  • Received : 2018.12.21
  • Accepted : 2019.02.01
  • Published : 2019.03.28

Abstract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investigate the cultural factors that complement the counseling by examining the psychological motivation of the young women in their 20s and 30s and the psychological benefits gained from the augural experience, And to suggest a more appropriate and comfortable form of counseling. For this, interview data of participants were analyzed using Consensual Qualitative Research(CQR). As a result of the analysis, the participants were searching for the fortunetellers with intrinsic motivation to get psychological support, experiencing the psychotherapeutic effects obtained from the counseling while filling the psychological needs through the mobs, and gaining alternatives to solve the problems.

Keywords

Psychological Counseling;Korean Counseling;Korean Culture and Counseling;Consensual Qualitative Research;CQR

References

  1. 박애선, 황미구, "한국 상담의 정체성 확립을 위한 발전과제," 한국심리학회지: 상담 및 심리치료, Vol.20, No.4, pp.903-929, 2008.
  2. 고정애, "자살생각을 가진 성인의 도움추구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 한국콘텐츠학회논문지, Vol.17, No.9, pp.77-87, 2017. https://doi.org/10.5392/JKCA.2017.17.09.077
  3. 신연희, 안현의, "전문적 도움 추구 행동에서 접근요인과 회피요인의 상대적 중요성 고찰," 한국심리학회지: 상담 및 심리치료, Vol.17, No.1, pp.177-195, 2005.
  4. 김화자, "한국과 미국의 상담윤리규정 비교 연구," 복음과 상담, Vol.22, No.1, pp.9-50, 2014.
  5. 김동일, 이명경, "수도권 사설 상담실의 현황과 운영에 대한 탐색적 연구," 아시아교육연구, Vol.5, No.1, pp.81-103, 2004.
  6. 이부영, 한국의 샤머니즘과 분석심리학, 한길사, 2012.
  7. 주은선, 이혜경, 주은지, "한국적 인본주의 상담 모형 모색- 인본주의 상담자들의 자기-보고 중심으로," 한국심리학회지: 상담 및 심리치료, Vol.19, No.3, pp.569-586, 2007.
  8. 38분마다 한 명씩 스스로 목숨을 끊는 사회, 헤럴드경제, 2016.2.16.
  9. 이미선, 한국적 상담이론의 필요성에 대한 고찰, 동국대학교, 석사학위논문, 1997.
  10. 김영재, 점복문화 배경의 여성 내담자를 위한 상담전략의 모색 - 근거이론적 접근, 숙명여자대학교, 박사학위논문, 2003b.
  11. 홍희기, 한국적 상담이론의 정립을 위한 탐색적 연구, 연세대학교, 석사학위논문, 2002.
  12. 엠브레인트렌드모니터, 운세서비스 관련 조사보고서, 2012.
  13. 박경애, 조현주, "한국대학생의 상담 및 심리치료에 대한 생각," 한국청소년상담복지개발원, Vol.15, No.1, pp.3-15, 2007.
  14. 장성숙, "토속신앙과 상담의 관계: 점복문화를 중심으로," 한국심리학회지: 상담 및 심리치료, Vol.17, No.3, pp.735-749, 2005.
  15. 박은경, 점복에 대한 태도 척도 개발과 점복에 대한 태도에 따른 심리적 특성, 성신여자대학교, 석사학위논문, 2008.
  16. 김영재, "역리점복을 경험한 내담자의 체험연구 - 역리점복의 상담적 현상에 대한 예비연구," 서강대학교 학생생활상담연구소, 인간이해, 제24호, pp.24-49, 2003a.
  17. Clara E. Hill, B. J. Thompson, and E. N. Williams, "A Guide to Conducting Consensual Qualitative Research," The Counseling Psychologist, Vol.25, pp.517-572, 1997. https://doi.org/10.1177/0011000097254001
  18. 장유진, 최보영, "개인의 인구통계학적 변인과 심리적 변인이 상담 서비스 이용 여부에 미치는 영향," 교육방법연구, Vol.23, No.1, pp.151-173, 2011.
  19. 최운식, "점복신앙의 의미와 원리," 國際語文 第16輯, pp.363-371, 1995.
  20. Clara E. Hill, Consensual Qualitative Research, Amer Psychological Assn, 2011.
  21. 정혜인, "중년 여성의 꿈 경험에 관한 탐색적 연구-상담 장면에서의 꿈 활용가능성을 중심으로," 한국심리학회지: 여성, Vol.19, No.2, pp.137-159, 2014.
  22. 주은선, "다문화 상담 관련종사자 경험 연구와 연구방법의 재고," 가족과상담, Vol.1, No.2, pp.41-55, 2011.
  23. 양미진, 질적 분석을 통한 비자발적 청소년 내담자의 상담지속요인 연구, 숙명여자대학교, 박사학위논문, 2005.
  24. 김태곤 외 공저, 한국의 점복, 서울: 민속원, 1995.
  25. 김선호, "사이비과학과 점성술 비판," 哲學硏究, Vol.89, pp.91-110, 2004.
  26. E. Joo and D. E. Orlinsky, "The psychotherapeutic relationship in different cultures," psychotherapy East and West: Proceedings of the 16th International Congress of Psychotherapy, revised edition, Seoul: Korean Academy of psychotherapists, pp.70-79, 1994.
  27. 이은경, 양난미, 서은경, "한국에서의 상담에 대한 질적 연구," 한국심리학회지: 상담 및 심리치료, Vol.19, No.3, pp.587-607, 2007.
  28. B. Li. Kim and C. Liang, "Effect of Asian American client adherence to Asian cultural values, session goal, and counselor emphasis of client expression on career counseling process," Journal of Counseling Psychology, Vol.49, pp.342-354, 2002. https://doi.org/10.1037/0022-0167.49.3.342
  29. E. Joo, "Psychotherapy in South Korea: A Preliminary Exploration of Past, Present and Future Challenges," 한국심리학회지: 일반, Vol.25, No.2, pp.103-120, 2006.
  30. 김창대, 권경인, 한영주, 손난희, "상담 성과를 가져오는 한국적 상담자 요인," 상담학연구, Vol.9, No.3, pp.961-986, 2008.
  31. 박정민, 유성경, "상담자의 회기 내 자기지각이 상담과정에 미치는 영향," 한국심리학회지: 상담 및 심리치료, Vol.19, No.1, pp.31-53, 2007.
  32. D. M. Kim, Bruce E. Wampold, and Daniel M. Bolt, "Therapist effects in psychotherapy: A random-effects modeling of the National Institute of Mental Health Treatment of Depression Collaborative Research Program data," Psychotherapy Research, Vol.16, No.2, pp.161-172, 2006. https://doi.org/10.1080/10503300500264911
  33. 연문희, "미국 심리치료분야에서 Carl R. Rogers 의 영향력," 인간이해, Vol.30, No.2, pp.1-19, 2009.
  34. 장재홍, 권희경, "상담자 개입의 적절성과 상담자 태도가 상담과정 및 상담성과에 미치는 영향," 한국심리학회지: 상담 및 심리치료, Vol.14, No.3, pp.487-509, 2002.
  35. 최해림, "상담자의 자기돌봄," 인간이해, 제30호, No.1, pp.1-19, 2009.
  36. 주은선, 조영임, 김단비, 강유진, "우울증 경험과 회복과정에 대한 질적 연구," 한국콘텐츠학회논문지, Vol.17, No.7, pp.505-526, 2017. https://doi.org/10.5392/JKCA.2017.17.07.5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