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Title, Summary, Keyword: 기업가치

Search Result 2,198, Processing Time 0.047 seconds

기업가치 평가모형과 세후 가중평균자본비용 추정모형에 관한 연구 - 법인세, 도산확률, 이익조정 하에서의 모형도출 -

  • Lee, Won-Heum
    • The Korean Journal of Financial Studies
    • /
    • v.12 no.1
    • /
    • pp.63-88
    • /
    • 2006
  • 본 연구는 기업가치를 측정하기 위해서 활용될 수 있는 두 가지의 새로운 모형을 개발하였다. 두 가지 모형은 모두 자산가치와 수익가치의 가중평균으로 기업의 본질가치를 표현할 수 있다는데 공통적인 특징이 있다. 첫째 모형은 도산확률 하의 세후 기업가치 가중평균모형이다. 현금흐름할인법으로 알려진 전체기업가치 평가방법론(entity approach)에 기초한 기업가치 평가모형인 이원흠 최수미(2002)의 지식자산가치 평가모형 및 이원흠 최수미(2004)의 가중평균 가치평가모형으로부터 도산확률 하의 세후 가중평균 기업가치 평가모형을 도출하였다. 이 모형은 기업가치는 수익가치 및 실물자산의 가치와 지급이자의 절세효과, 예상도산비용 등 4부분으로 구성된다는 것을 보여 주고 있다. 둘째 모형은 이익조정에 의한 비정상발생액을 감안한 기업가치 가중평균모형이다. 회계학 분야에 주로 발전한 발생액을 고려한 이익의 질(quality of earnings)을 기업가치 측면에서 평가할 수 있는 새로운 모형이다. 이익의 질을 고려한 기업가치 평가모형도 첫째 모형의 도출논리에 의거하여 세후 혹은 도산확률 하의 세후 기업가치 평가모형으로 확장할 수 있다. 새로이 개발된 가중평균 가치평가모형을 통해 추정한 수익가치와 자산가치의 가중치, 가중평균자본비용 등의 정보는 상장주식의 목표가격 평가, 투자등급 판정 등에 활용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신규상장주식의 공모가, 비상장기업의 합병가액산정, 지주회사의 가치평가 등 비상장기업의 가치평가 분야에 광범위하게 응용될 수 있을 것이다.

  • PDF

Agency Problem, Corporate Diversification and Corporate Value (대리권문제와 기업다각화가 기업가치에 미치는 영향에 관한 실증연구)

  • Ku, Maeng-Hoe;Kim, Byoung-Gon
    • The Korean Journal of Financial Management
    • /
    • v.16 no.2
    • /
    • pp.1-25
    • /
    • 1999
  • 본 연구에서는 우리나라 266개 상장기업을 대상으로 기업다각화의 동기를 밝히고, 대리권문제와 기업다각화가 기업가치에 미치는 영향을 분석하였다. 기업다각화수준의 결정에 있어 대리권문제의 영향을 분석한 실증결과에 의하면, 첫째, 내부 지분율이 낮을수록 다각화가 많이 이루어지고, 내부지분율이 높을수록 다각화수준이 낮아지는 것으로 나타나, 우리나라 기업의 다각화 동기를 대리권문제 관점에서 찾을 수 있음을 알 수 있었다. 둘째, 외부대주주지분율과 다각화수준간에는 유의적인 관계를 발견하지 못하여, 외부대주주들이 경영자를 감시 통제함으로써 대리권문제를 축소시키고, 기업의 다각화를 억제할 것이라는 가설은 기각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다각화가 기업가치에 미치는 영향에 대한 분석결과에서는, 첫째, 다각화가 기업가치의 감소를 유발시켜 다각화수준이 높을수록 기업가치가 낮을 것이라는 가설은 기각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오히려 우리나라 기업에 없어 다각화는 기업가치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분석되었다. 둘째, 관련다각화 기업과 비관련다각화 기업의 가치를 비교해본 결과 비관련다각화 기업의 가치가 관련다각화 기업의 가치보다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 PDF

IPO기업의 소유구조와 기업가치

  • Hwang, Dong-Seop
    • The Korean Journal of Financial Studies
    • /
    • v.7 no.1
    • /
    • pp.99-118
    • /
    • 2001
  • 일반적으로 기업공개는 소유구조를 분산시키며, 소유구조의 분산은 경영자의 유인에 변화를 가져와 기업가치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고 한다. 본 논문에서는 기업 공개후 IPO 기업의 가치가 상장전년도와 비교해서 하락하는지를 검증해보고, 가치의 하락이 소유구조의 분산과 관련이 있는지를 검증해보고자 한다. 검증 결과 공개후 기업의 소유구조가 분산되었으며, 가치가 유의적으로 하락했음을 확인할 수 있었다. 그러나 이러한 기업가치의 하락이 소유구조의 분산과는 별다른 관련이 없음을 확인할 수 있었다.

  • PDF

미국의 기업가치에 대한 부채와 기업 소유구조의 영향에 관한 소고

  • 김종권
    • Proceedings of the Safety Management and Science Conference
    • /
    • /
    • pp.325-337
    • /
    • 2005
  • 기존의 논문들은 단순히 기업가치(firm value)가 부채(debt)에 의한 요인들(determinants)에 의하여 좌우된다고 보았으며, 기업의 소유구조(managerial ownership)와 기업가치는 별개(exogenous)로 간주하여 왔다. 이 번 논문에서는 기업 가치를 좌우하는 요인들에 부채 이외에 기업의 소유구조를 내생변수(joint endogenous)로 추정하고, 통계방법으로는 수단변수를 사용하여 GMM(generalized method of moments)를 통하여 추정하기로 한다. 이 연구를 통해서는 부채와 기업 소유구조 사이에 밀접한 상호작용(interrelated)이 있음을 발견하였다. 부채와 기업의 소유구조를 내생화시킴으로써 이번 연구에서는 부채가 기업가치에 약한 부정적인(-) 영향을 주는 것으로 나타났으나, 기업의 소유구조는 기업 가치에 강한 긍정적 요인으로 작용하고 있음을 알 수 있었다. 이와 같이 부채와 기업가치의 약한 부정적인 관계에 대한 선행연구로는 Shea(1997)과 Hahn and Hausman(1999)이 있다. 또한, 기업가치는 시장점유율(market power)과 주가(treasury stock)와 양(+)의 관계에 있음을 알 수 있었다.

  • PDF

An Empirical Study on the Korean Firm's Diversification and Corporate Value Using LISREL Model (한국기업의 다각화와 기업가치에 관한 실증연구 - LISREL모형을 응용하여 -)

  • Ku, Maeng-Hoe;Kim, Byoung-Gon
    • The Korean Journal of Financial Management
    • /
    • v.16 no.1
    • /
    • pp.1-31
    • /
    • 1999
  • 본 연구는 LISREL모형을 이용하여 우리나라 266개 상장기업을 대상으로 기업다각화와 기업가치간의 영향관계를 분석하고, 다각화 및 기업가치 결정요인을 분석하였다. 분석결과 첫째, 90년대 초반까지는 다각화가 초과가치를 발생시켰지만, 90년대 중반 이후에는 다각화에 의한 사업운영방식이 부의 초과가치를 발생시켜 기업가치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칠 수 있음을 알 수 있었다. 둘째, 다각화는 기업의 시장가치에 정의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나, 시장에서는 다각화된 기업을 전문화된 기업보다 더 높게 평가하고 있음을 알 수 있었다. 셋째, 기업의 다각화수준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으로는 외부대주주지분을, 레버리지비율, 기업설립연수, 기업규모, 계열기업 여부 등으로 파악되었다. 90년대 초반까지는 외부대주주지분율이 높고, 기업설립연수가 오래되고, 계열기업에 속해 있고, 규모가 작은 기업의 경우 다각화수준이 낮게 나타났지만, 90년대 중반 이후에는 이와 같은 특성을 가진 기업의 다각화수준이 높아지는 것으로 분석되었다. 레버리지비율은 기업의 다각화수준과 일관되게 정의 영향관계를 보여, 차입자금을 이용하여 다각화를 추진하는 우리나라 기업의 현실적 상황을 확인할 수 있었다. 넷째, 다각화의 초과가치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으로는 외부대주주지분을, 레버리지비율, 기업규모, 계열기업 여부 등으로 파악되었다. 90년대 초반에는 외부대주주지분율이 높고, 기업규모가 작고, 계열기업에 속한 기업들이 다각화를 통해 정의 초과가치를 획득할 수 있었지만, 90년대 중반 이후에는 외부대주주지분율이 낮고, 기업규모가 크고, 계열기업에 속하지 않은 기업이 다각화에 의해 초과가치를 얻을 수 있음을 알 수 있었다. 레버리지는 그 비율이 높을수록 다각화의 초과가치가 크게 나타나는 것으로 분석되어, 다각화 기업이 더 많은 부채부담능력을 가질 수 있고, 부채의 세금절감효과에 의해 기업가치를 증가시킬 수 있음을 알 수 있었다.

  • PDF

Pre- and Post-Tax Audit Differences of The Firm Value (세무조사전후의 기업가치의 차이)

  • Park, Sang-Seob;Lee, Hyun-Joo
    • Management & Information Systems Review
    • /
    • v.34 no.2
    • /
    • pp.207-227
    • /
    • 2015
  • This study addresses and examines differences in firm value after tax audits by the Korean Internal Revenue Service. Tax audits can potentially depreciate a firm's value due to the mass cash outflow that often results from the additional tax charges involved. However, tax audits that reveal negative aspects of a business, such as excessive entertainment expenses, fraudulent accounting, or inappropriate business practices, may have positive effects on a firm's value, as the monitoring involved can improve accounting transparency and reduce agency costs. This study shows that there is typically an increase in a firm's value in the year after a tax audit has been conducted, in comparison with the previous year. This result suggests that firm value can increase after a tax audit is conducted, despite the possible value depreciation resulting from a mass cash outflow.

  • PDF

예측치 이익을 이용한 EVA 기업가치모형에 관한 연구

  • Jo, Jang-Yeon;Gang, Hyo-Seok
    • The Korean Journal of Financial Studies
    • /
    • v.6 no.1
    • /
    • pp.117-140
    • /
    • 2000
  • 본 연구는 그간 실무계와 학계에서 주목을 받고 있는 EVA 모형과 기업가치모형간의 상호 관계를 보여주고 실증적으로 예측치 경상이익과 순이익을 이용하여 EVA와 기업가치를 측정하고 이러한 예측가치와 실제가치와의 관계를 살펴보았다. 1990년부터 5년간 모두 535 기업을 대상으로 분석한 결과 강효석과 남명수 (1998)의 연구와 같이 모든 연도에 부의 EVA를 보여 주고 있으며 1년 예측치보다 2년 예측치를 기초로 산정한 기업가치가 실제가치에 근접하였다. 각 연도 별로 보면 예상경상이익을 사용한 경우 70%부터 94%까지의 높은 설명력을 보여주며, 5년 누계는 83%의 설명력을 나타냈다. 경상이익 대신 순이익을 사용한 경우도 유사한 결과를 보여주고 있다. 끝으로 가치평가오차를 원천별로 그리고 유형별로 분석하였는데 기업가치 예측오차 중 경제전반이 설명하는 부분은 10%정도, 산업은 $13{\sim}15%$, 그리고 개별기업이 $75{\sim}77%$를 차지하고 있어 개별기업의 중요도가 미국에 비하여 낮은 수준을 보여주고 있다. 유형별로도 편의비율이나 회귀비율이 $5{\sim}8%$수준인데 비하여 무작위 비율이 86%수준을 보여 주고있다.

  • PDF

Business Valuation of Portal Service (포탈서비스 비즈니스 가치평가에 관한 연구)

  • 김영우;정봉주
    • Proceedings of the Korean Operations and Management Science Society Conference
    • /
    • /
    • pp.130-133
    • /
    • 2000
  • Traffic이 집중되어 광고시장의 대부분을 장악하고 있다는 포탈서비스의 매력 때문에 많은 기업이 포탈 서비스 시장에 뛰어들고 있으나 투자자나 기업의 가치 향상을 위한 포탈 서비스기업의 가치에 대한 평가는 전무한 실정이다. 따라서 본 연구에서는 포탈 서비스의 특징과 영역을 정의하고 주요 성공요인을 도출함으로서 포탈 서비스 기업의 가치를 평가하는 기준, 그리고 기존의 재무 지표, 산업/시장의 성장 등 기존의 기업 평가 지표를 도출된 가치 평가 기준을 통하여 미래의 기업 가치까지 평가함으로서 포탈 서비스 기업의 가치를 평가할 수 있는 모델을 제시하였다.

  • PDF

The Effect of Controlling Shareholders md Related-Party Transactions on Firm Value (대주주 소유구조 및 연계거래 여부가 기업가치에 미치는 영향에 관한 실증연구)

  • Lee, Won-Heum
    • The Korean Journal of Financial Management
    • /
    • v.23 no.1
    • /
    • pp.69-100
    • /
    • 2006
  • We examine the effect of controlling shareholders ownership structure and related-party transactions(hereafter 'RPT') of publicly traded companies on their firm values during the post-IMF period. In the multivariate regression analysis using control variables such as firm size, capital structure, investment, dividend, profitability and industry dummy that might affect firm values, we find that there exists a significant negative relation between the controlling shareholders ownership structure and firm values proxied by Tobin's Q, and also find that there is a significant negative relation between RPT and the firm values. Those evidences seem to support the controlling shareholders' expropriation hypothesis. Additionally, we investigate the relation between ownership structure and rim value through the piecewise regression analysis. We find a significant 'inverse' U-shape pattern between the controlling shareholders ownership structure and firm values. This result is quite different from the existing literatures that have usually reported an U-shape pattern. In conclusion, the findings in this study do not support the notion that the ownership concentration to the controlling shareholders does negatively affect the firm values monotonically.

  • P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