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lationship of Ethics Consciousness in Internet and Moral Behavior : Analysis of The Relation among Moral Judgement, Information Ethics Judgement and Internet Ethics Consciousness of Undergraduate Students

인터넷 상에서의 윤리적 인지와 도덕적 행동 관련성 : 대학생의 도덕 판단력과 정보윤리 판단력, 인터넷윤리의식 간의 관계를 바탕으로

  • 장순선 (영동대학교 스마트IT학부) ;
  • 이옥화 (충북대학교 교육학과)
  • Received : 2013.12.18
  • Accepted : 2014.02.27
  • Published : 2014.03.30

Abstract

Presently the instructional model for internet ethics education is modeled after the integrated morality. The model is based on the assumption that ethical awareness will lead to ethical activities which is based on the theory that cognition is correlated to the behavioral domains. But the side effects of the information society in the cyber space increased even when the education for the awareness of ethics in the cyber space has been taught more aggressively than before. In this study, the relation of the cognition for information ethics and the ethical behavior in the cyber space was analyzed in order to find out the implications for the effective internet ethics education model. The tools used are the 'DIT (Defining Issues Test)' to measure the behavioral ability in the physical world, the Information Ethics Judgment to measure the behavioral ability in the cyber space, and the self diagnostic tool of 'Internet ethics awareness' to measure the level of cognitive knowledge for internet ethics. The correlation of three measures was analyzed. The results were college students' levels of ethics from three tools from are considerably low. Moral judgement and information ethics judgement were not correlated which means that the behavior in the physical world was not necessarily correlated to the behavior in the cyber space. The three measurements were not statistically significantly correlated. Therefore the cognitive awareness for the information ethics were not necessarily correlated to the ethical behavior in the cyber space. Ethical cognition and the moral behavior need to be taught with equal emphasis as they do not have strong correlation.

현재 인터넷윤리교육은 통합적 도덕성을 바탕으로 한 윤리교육 모델에 기반하여 이루어지고 있다. 즉 인지적인 영역과 행동적인 영역이 상관관계를 가지고 윤리적 인지가 도덕적 행동으로 실행될 것으로 기대한 학습모델이다. 그러나 인터넷윤리교육이 범국민적으로 추진되고 있지만, 정보화의 역기능으로 인한 문제는 증가하고 있다. 본 연구에서는 효과적인 인터넷윤리교육에 대한 시사점을 도출하고자 윤리적 인지와 도덕적 행동이 관련이 있는지 분석하였다. 현실에서의 도덕적 행동에 관한 측정 도구는 '도덕 판단력', 인터넷 상에서의 도덕적 행동은 '정보윤리 판단력', 인터넷에서의 윤리적 인지는 '인터넷윤리의식' 자가진단 도구를 사용하여 수준을 측정하고 이들 간의 관계를 분석하였다. 연구결과 대학생들의 도덕 판단력과 정보윤리 판단력, 인터넷윤리의식 수준은 전반적으로 현저히 낮았다. 도덕 판단력과 정보윤리 판단력은 약한 상관관계를 가지고 있어 현실에서의 행동과 인터넷 상에서의 행동은 거의 상관관계가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정보윤리 판단력, 인터넷윤리의식 간에도 유의미한 상관관계가 없었다. 즉 인터넷 상에서의 인지와 행동은 상관관계가 없으므로, 인터넷윤리교육은 윤리적인지가 윤리적 행동으로 이어진다는 이론에 근거한 윤리교육학습 모델과는 다른 교육모델을 기반으로 수행되어야 한다. 인터넷윤리교육은 윤리적 인식과 도덕적 행동을 각각 중요한 교수영역으로 다루어야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