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외 홍채학 연구동향

A Review of Iridology

  • 임영우 (경희대학교 한의과대학 진단.생기능의학과학교실) ;
  • 박성일 (박성일한의원) ;
  • 박영재 (경희대학교 한의과대학 진단.생기능의학과학교실) ;
  • 박영배 (경희대학교 한의과대학 진단.생기능의학과학교실)
  • Lim, Young-Woo (Department of Biofunctional Medicine & Diagnostics, College of Oriental Medicine, Kyung Hee University) ;
  • Park, Seung-Il (Park Seung Il Korean Medical Clinic) ;
  • Park, Young-Jae (Department of Biofunctional Medicine & Diagnostics, College of Oriental Medicine, Kyung Hee University) ;
  • Park, Young-Bae (Department of Biofunctional Medicine & Diagnostics, College of Oriental Medicine, Kyung Hee University)
  • 투고 : 2013.04.02
  • 심사 : 2013.04.18
  • 발행 : 2013.04.30

초록

Objectives Iridology is a field of study that diagnoses various systemic diseases through analysis of colors, structural characteristics and changes in iris.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review previously published study results of the iridology. Methods The studies were searched with the keyword "iridology" through search engines such as SCOPUS, Pub med, RISS, and NDSL. Total of 36 iridology-related studies published from 1980 to 2012 were analyzed. Results Most diagnoses of systemic disease through iris markings were insignificant. The studies on relevance of gene polymorphism and iris constitution were highly significant. The studies on relevance of Sasang constitution and iris constitution varied in results depending on diagnosis methods. The studies on relevance of iris constitution and diseases had significant results. The structural characteristics of iris were related to certain personality. Conclusions The studies on utility of iris diagnosis and diagnostic markings were negative, but the relevance of constitution, heredity, and iris diagnosis was positive. A persistent in-depth study on relevance of iris and constitution is needed in the future.

키워드

참고문헌

  1. 백일성. 사진으로 보는 홍채학.서울, 서원당, 1998, 8-9.
  2. Ernst E. Iridology: A Systematic Review. Department of Complementary Medicine, School of Postgraduate Medicine and Health Sciences, University of Exeter, UK. 1999; 6: 7-9.
  3. Josef Deck. Principles of Iris Diagnosis. Karlsrube, German, Institute for Fundamental Research in Iris Diagnosis, 1982, pp. 24-27.
  4. Jensen B. Iridology. Califonia, Bernard Jensen Enterprises, 1982.
  5. Sharan F. Iridology: A Complete Guide to Diagnosing Through the Iris and to Related Forms of Treatment. Wellingborough, England, Thorsons Publications Ltd, 1989.
  6. 대한홍채의학회 편저. 홍채의학의 원리와 홍채진단의 기초. 대전, 대한홍채의학회, 2012, 29-31.
  7. 황덕연. 홍채징후를 중심으로 한 사상인의 특징에 대한 분석. 경희대학교 대학원 석사학위논문. 1998.
  8. 양귀비. ACE genotype 과 홍채 체질 상관성 연구. 원광대학교 한의과대학 박사학위논문. 2001.
  9. 박성일. 암질환의 홍채진단적 해석을 위한 이론과 실제. 대한홍채의학회지. 1999; 1: 77-86.
  10. Josef Deck. Differentiation of iris markings. Karlsrube, German, Institute for Fundamental Research in Iris Diagnosis. 1983, pp81-92.
  11. 서재걸,정가영. 임상홍채학. 서울, 메디안북, 2011,44-50.
  12. 대한홍채의학회 편역. 홍채학. 대전, 대한홍채의학회, 1999,117-124.
  13. Knipschild P. Looking for gall bladder disease in the patient's iris. BMJ (Clinical Research Ed.). 1988; 297: 1578-1581. https://doi.org/10.1136/bmj.297.6663.1578
  14. Buchanan TJ. An investigation of the relationship between anatomical features in the iris and systemic disease with reference to iridology. Complementary Therapies In Medicine. 1996; 4: 98-102.
  15. Münstedt K, El-Safadi S, Brück F, Zygmunt M, Hackethal A, Tinneberg HR. Can iridology detect susceptibility to cancer?. Journal Of Alternative And Complementary Medicine. 2005; 11: 515-519. https://doi.org/10.1089/acm.2005.11.515
  16. Salles LF, da Silva MJP, Araújo EAC. The prevalence of iridologic signs in individuals with diabetes mellitus. Acta Paulista de Enfermagem. 2008; 21: 474-480. https://doi.org/10.1590/S0103-21002008000300015
  17. 박경미, 이보라, 이정은, 정진홍, 유동열. 홍채 체질의 부인과 임상 응용에 관한 연구. 대한한방부인과학회지. 2002; 15: 136-148.
  18. 김경수, 박병민, 차용석, 김용정, 윤종민, 이승언, 차숙, 김강산. 임상적 통계를 통한 홍채진단의 신빙성 연구. 동의생리병리학회지.2003; 17: 1538-1542.
  19. 조호래. 홍채학을 통한 담즙산 대사장애 및 담석증에 관한 연구. 고려대학교 의용과학대학원 석사 학위논문. 2012.
  20. 강성도. Apolipoprotein E 유전자의 다형성과 홍채 체질과의 관련성 연구. 원광대학교 한의과대학박사 위논문. 2002.
  21. 도금록. 홍채 체질 분석에서 복부 결합조직 허약 체질과 인터루킨-1 유전자 다형성과의 상관성 연 구. 원광대학교 한의과대학 박사 학위논문. 2002.
  22. 유춘상. 홍채체질 분석에서 콜레스테롤.심신이 약한 체질과 TNF-$\alpha$유전자 다형성과의 상관성 연구. 원광대학교 한의과대학 박사 학위논문. 2003.
  23. 조주장. 고혈압 환자에서 Angiotensinogen 유전자 다형성과 홍채체질과의 관련성 연구. 원광대학교 한의과대학. 2004.
  24. 황우준. 사상체질과 홍채 체질 진단 비교연구. 한국전통의학지. 2000; 10: 221-229.
  25. 박형훈. 홍채를 통한 사상체질진단 : QSCC II 설문지조사와 비교연구. 경기대학교 대체의학대학원. 석사학위논문. 2008.
  26. 김영규. 홍채 체질과 혈중 지질 농도와의 상관성 연구. 원광대학교 한의과대학 석사학위논문. 2002.
  27. 김종오. 홍채체질 분석에서 심신결합조직의 허약체질과 고혈압 가족력과의 관련성 연구. 원광 대학교 한의학전문대학원 한의정보학과 석사학위논문. 2002.
  28. 최성용, 이승현, 김성남, 김홍훈, 김대중, 국윤재, 조남근, 김성철, 황우준. 원발성 두통과 홍채 체질과의 상관성 연구. 대한침구의학회지. 2005; 22: 155-164.
  29. 황우준, 문형철, 장병선, 양귀비, 박은정, 이해자, 권미원, 진경선. 알레르기 환자의 홍채 체질 분석. 대한한방소아과학회지. 2000; 14: 1226-8038.
  30. 이재혁. 한국인 홍채의 형태학적 분석. 차의과학 대학교 대학원 박사 학위논문. 2007.
  31. Mats Larsson, Nancy L, Pedersen, Håkan Stattin. Associations between iris characteristics and personality in adulthood. Biological Psychology. 2007; 75: 165-175. https://doi.org/10.1016/j.biopsycho.2007.01.007
  32. Ernst E. Iridology: not useful and potentially harmful. Archives Of Ophthalmology. 2000; 118: 120-121. https://doi.org/10.1001/archopht.118.1.120
  33. Salles, L.F.. da Silva, M.J.P. Iridology: A systematic review. Revista da Escola de Enfermagem. 2008; 42: 585-589.
  34. Toni Miller. Ocular Signs of the Renal System. Journal of the Australian Traditional-Medicine Society. 2012; 18: 19-26.
  35. 성현숙. 홍채진단 소견을 통한 여성비만에 관한 연구. 대전대학교 보건스포츠대학원. 석사 학위논문. 2006.
  36. 백일성, 박종현, 최규동. 홍채진단과 맥진의 결합진료 가능성에 대하여. 동의 경산 한의학 학술대회. 1999; 181-186.